고소영-조여정, ‘완벽한 아내’ 출연 확정...‘2월 방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1-02 11:01  

고소영-조여정, ‘완벽한 아내’ 출연 확정...‘2월 방영’


[연예팀] 고소영과 조여정이 ‘완벽한 아내’로 돌아온다.  

KBS2 새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극본 윤경아, 연출 홍석구)’ 측은 “고소영과 조여정이 주부 심재복과 이은희 역에 각각 캐스팅을 확정했다”고 발표했다.

‘완벽한 아내’는 돈 없고, 사랑(잠자리) 없고, 이름과는 정 반대로 복 없는 3무(無), 막다른 인생에 맞짱을 선언한 대한민국 보통 주부 심재복의 우먼파워를 그릴 화끈한 ‘줌마미코(아줌마+미스터리+코믹)’ 드라마.

특히 배우 고소영은 ‘완벽한 아내’를 통해 10년 만에 배우로 복귀를 선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가 연기할 심재복은 아이와 남편과 평범한 삶을 살기 위해 마음에 없는 아부도 할 줄 아는 이 시대 보통 주부다. 이제 숨 좀 돌리나 싶었는데 예상치 못했던 인생 최대 위기에 마주하게 되고, 흙길과 꽃길의 갈림길에서 맞짱을 선언한 그의 화끈한 어드벤처가 시작된다.

고소영은 지난 10년간 아내와 엄마로서 쌓아온 주부 경험 노하우를 적극적으로 극에 녹여내겠다는 각오다. 털털하고 솔직한 실제 성격은 심재복 캐릭터에 찰떡같은 싱크로율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그런가 하면, 심재복을 미스터리한 위기로 이끄는 문제적 주부 이은희 역은 조여정이 맡는다. 얼굴부터 몸매, 재력까지 다 가진 손에 물 한번 안 묻혔을 것 같은 주부다. 게다가 세입자 심재복을 위해 무료로 인테리어를 바꿔주고, 세입자의 사정에 맞춰주는 세상에서 제일 착한 ‘갓물주’다.

지난 3월 KBS 4부작 드라마 ‘베이비시터’를 통해 탄탄한 연기 내공이 빛을 발해 ‘재발견’이라는 찬사를 이끌어내며, 지난 31일 열린 ‘KBS 연기대상’에서 연작 단막극상을 수상한 조여정. 또 한 번 평범한 아줌마 심재복에게 드라마 같은 반전을 선사할 긴장감 넘치는 미스터리의 중심에 섰다.

제작진은 “고소영이 10년 만의 결정인 만큼 단단한 각오를 보여주고 있다. 아내와 엄마로서의 경험을 작품에 제대로 녹여낼 것”이라며, “믿고 보는 조여정과 만나 쟁쟁한 연기대결을 펼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완벽한 아내’는 여자와 아내의 의미를 되짚고 더 나아가 욕망, 사랑, 결혼이 무엇인지 돌아볼 수 있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솔직하고 대담한 심재복의 인생 이야기로 시원한 웃음부터 짠한 공감, 눈을 뗄 수 없는 미스터리함까지 한꺼번에 선사할 ‘완벽한 아내’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KBS2 새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는 ‘화랑’ 후속으로 2017년 2월 방송 예정이다. (사진제공: 킹엔터테인먼트, 크다컴퍼니)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