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V80 풀옵션도 8천만원대…벤츠·BMW·볼보 '가격 전쟁' 우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1-15 11:39   수정 2020-01-15 15:04

GV80 풀옵션도 8천만원대…벤츠·BMW·볼보 '가격 전쟁' 우위




현대자동차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가 첫 번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인 GV80를 공식 출시했다. GV80는 국내에서 벤츠와 BMW 등 고급 수입차 브랜드의 대형 SUV와 경쟁할 것으로 보인다. 올 여름에는 세계 최대 자동차 시장인 북미 지역에서도 진출한다.

◆ 6580만원부터…풀옵션 해도 8000만원대


제네시스는 15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럭셔리 플래그십 SUV GV80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GV80는 제네시스가 처음 선보이는 후륜구동 기반의 대형 SUV 모델이다.

디젤 가격은 6580만원부터 시작된다. 여기에 다양한 풀 옵션을 탑재할 경우 8000만원대 후반까지 가격이 올라간다.

GV80는 국내시장에서 비슷한 체급의 수입차 브랜드 차량보다는 일단 가격이 다소 낮다. 벤츠 GLE가 약 9000만원, BMW X5가 약 1억원, 아우디 Q7과 볼보 XC90가 약 8000만원에서 출발하기 때문이다.

벤츠, BMW, 아우디, 볼보 등 인기 수입 SUV에도 다양한 편의·안전·외양·내장 사양 풀옵션이 들어갈 경우 1000만~2000만원이 훌쩍 추가되기 때문에 GV80 풀옵션의 가격경쟁력은 확보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가격은 유명 해외 SUV에 비해 싸지만 가성비는 높다는게 현대차의 자신감이다. 이원희 현대차 사장은 이날 행사에서 "차별화된 디자인과 최첨단 기술을 바탕으로 새로운 안전·편의 사양을 담았다"며 "소비자 요구에 집중해 제네시스만의 디자인, 품질, 서비스를 만들었다"고 말했다.


최고 출력은 278마력, 최대토크 60.0kgf·m이다. 복합 연비는 11.8㎞/ℓ다. (5인승, 2WD, 19인치 타이어 기준)

후륜구동 기반인 GV80는 직렬 6기통 디젤 엔진이 들어간다.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카메라와 내비게이션 정보로 길 상태를 파악하고 서스펜션을 제어함)이 처음 적용되고 험로 주행 모드가 있어 동급 최고 주행성능을 갖췄다는 설명이다.

제네시스는 문, 후드 등에 알루미늄 경량재를 사용해서 동급에서 가장 가볍다. 또한 주행 중 길에서 나는 소음을 실시간으로 분석한 뒤 반대 음파를 발생시키는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 기술이 세계에서 처음 적용돼 실내가 정숙하다.

운전석에 7개 공기주머니를 개별적으로 제어해서 스트레칭 모드를 제공하는 에르고 모션 시트가 적용됐다. 실내 공기질에 따라 공기 청정 모드를 자동으로 작동하는 시스템도 있다.

외관 디자인 방향은 '역동적인 우아함'이다. 앞부분엔 방패를 연상시키는 그릴(크레스트 그릴)과 램프 네 개(쿼드램프)가 상징이다. 측면부는 쿠페처럼 날렵하게 떨어지고 쿼드램프에서 시작하는 완만한 포물선인 '파라볼릭 라인'은 역동적인 느낌을 강조한다.

뒷부분엔 제네시스의 상징(엠블럼)과 쿼드램프가 있다. 실내는 고급스럽고 깔끔하게 설계됐다. 운전대와 중앙을 가로지르는 송풍구가 수평적인 공간감을 만들고 실내 중앙부(센터페시아) 조작버튼 숫자가 줄었다. 차체 외부 색은 카디프 그린, 우유니 화이트, 비크 블랙 등 11가지이고 내부 색은 옵시디언 블랙 모노톤 등 5가지 패키지가 있다.

◆ 첨단 사양 강화 '눈길'


GV80의 자율주행 성능은 깜빡이를 켜면 차로 변경을 도와주거나 시속 20㎞ 이하 정체상황에서도 끼어드는 차량에 대응하는 수준으로 진화했다. 운전스타일 연동 스마트 크루즈 콘트롤이 세계 최초로 적용돼서 운전자 주행성향을 차가 학습하고 비슷하게 자율주행을 구현한다.

충돌시 충격량에 따라 펴지는 압력을 제어하는 에어백이 10개 있고 측면 충돌시 탑승자간 충돌로 인한 상해를 줄이는 앞좌석 중앙 에어백도 장착됐다.

증강현실(AR) 내비게이션은 실제 주행영상 위에 가상의 안내선을 입혀서 길을 쉽게 찾게 해준다. 차량 내 간편 결제 서비스인 제네시스 카페이로 주유소나 주차장에서 지갑을 꺼내지 않고 내비게이션 화면으로 결제할 수 있다.

통합 컨트롤러(필기 인식 조작계)가 있어서 손글씨를 써서 목적지를 설정하는 등의 작업을 할 수 있다. 멀리서도 스마트폰으로 차량 상태를 확인하는 기능과 대리운전 등을 할 때 인포테인먼트 화면에 개인정보가 뜨지 않도록 하는 기능도 있다.

◆ 올 여름 미국 시장 데뷔


제네시스는 세단인 G70·G80·G90에 더해 GV80 출시로 다양한 라인업을 확보하게 됐다. 올해 중형 SUV GV70를 내놓고 내년까지 전기차도 추가할 예정이다. GV80는 올 여름부터 미국시장을 공략할 것으로 보인다.

2015년 시작된 제네시스는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로서 정체성을 확고히 하고 북미와 러시아, 중동 8개국, 호주에 이어 중국, 유럽 시장에도 진출한다는 방침이다.

제네시스는 GV80 판매 방식에도 변화를 줬다. 엔진과 구동방식, 색상, 옵션 패키지를 원하는 대로 구성할 수 있는 '유어 제네시스' 시스템을 도입했다. GV80 구매 후 제네시스 멤버십에 가입한 소비자에겐 '프리빌리지' 멤버십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한다.

GV80는 서울 세종문화회관과 코엑스몰에 전시 공간이 마련된다. 서울, 부산, 인천에서 17일부터 쇼룸을 운영하며, 전국 22개 지역에서는 시승회를 한다.

GV80는 국내시장에서 비슷한 체급의 수입차 브랜드 차량보다 가격이 낮다. 벤츠 GLE가 약 9000만원, BMW X5가 약 1억원, 아우디 Q7과 볼보 XC90가 약 8000만원에서 출발한다.

앞으로도 제네시스는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로서의 정체성을 더욱 확고히 함과 동시에 중국, 유럽 등 더 넓은 세계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노력하는 한편, 새롭고 다양한 고객 경험을 전파해 글로벌 명차 브랜드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 영상=조상현 한경닷컴 기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