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코노미TV] 천기누설…초강력 재건축 규제 피해가는 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01 14:04   수정 2020-07-01 14:09

[집코노미TV] 천기누설…초강력 재건축 규제 피해가는 법?


▶전형진 기자
김향훈 법무법인 센트로 대표변호사와 함께하고 있습니다. 청산하시는 분들한텐 또 조합이 매도청구를 하잖아요. 그때 알박기가 가능하다, 이런 얘기도 있어요. 나는 어차피 새 아파트 받는 거 아닌데 조합 골탕 좀 먹여볼까?


▷김향훈 변호사
매도청구를 할 땐 조합에서 처분금지가처분을 걸고 매도청구를 합니다. 다른 데 팔지 마, 이건 내가 네 걸 가져갈 거야, 라고 처분금지가처분을 해두는데. 매도청구를 당할 거 같으면 한참 전에, 한 6개월~1년 전에 미리 가등기. 매매예약인 가등기를 해두는 거예요.

내가 A인데 B에게 팔 거야. A와 B가 매매계약을 했고, B가 좀 있으면 이걸 사갈거야, 라고 가등기를 쳐두면 그 이후에 조합이 처분금지가처분을 하더라도 이 가등기가 처분금지가처분보다 선순위예요. 조합이 매도청구소송에서 승소하더라도 어 미안해, 내가 먼저야, 하고 가져가버리는 거죠. 그래서 매매예약인 가등기를 미리 해두면 사실상 이 조합의 매도청구를 무력화시키는 알박기가 되는 게 현실이더라고요. 이건 천기누설입니다 지금.

▶전형진 기자
이게 사실 조합이 분양을 하려면 등기가 다 깨끗하게 돼야 하잖아요. 그럼 결국에 이 사람과 협상을 할 수밖에 없게 되는 거죠.


▷김향훈 변호사
네 그렇죠. 그런데 가등기를 미리 해두면 조합으로선 방법은 있어요. 조합 설립 자체를 다시 해버리는 방법이 있긴 있습니다 그런데 돈이 많이 들죠. 그래서 조합으로선 설립하는 데 총회하고 하는데 몇 억이 드나, 3억이 드나, 4억이 드나. 그리고 시간이 늦으면 4억, 5억? 그런데 이 친구한테 1억 주고 끝낼까, 이런 돈 계산을 하게 되는 거죠.

▶전형진 기자
이건 사실 되게 망설였는데. 민감한 내용이잖아요.

▷김향훈 변호사
여기에 대한 그 대비책을 변호사들이 준비 중에 있어요. 가등기 행위 자체가 무효라는, 허위라는 것, 무효소송을 걸 수도 있고, 사해행위로서 취소소송을 걸 수도 있고. 강제집행면탈 또는 업무방해로 소송을 걸 수 있습니다. 형사고소를 할 수도 있고. 그럼 사안에 따라서 이게 무효가 될 수도 있습니다.

▶전형진 기자
가등기 자체가 날아가버린다.

▷김향훈 변호사
네, 날아가버릴 수도 있다. 어설프게 하면 안 된다.


▶전형진 기자
그러니까 이게 진짜 가등기가 아니라 짜고치는.

▷김향훈 변호사
짜고치는 가등기라는 걸 증명을 해내면 되는 것이죠. 사실 그런데 그렇게 어려울 것 같진 않아요. 짜고치기. 진정한 계약이냐? 네가 왜 팔려고 했는지 이런 거, 또 그 사람이 누구냐. 이런 것들을. 또 대부분 매도청구가 임박해서 하게 되잖아요. 임박한 것은 진짜 거의 냄새가 나는 거죠.

▶전형진 기자
김향훈 변호사님과 함께했습니다. 말씀 감사합니다 변호사님.

기획 집코노미TV 총괄 조성근 건설부동산부장
진행 전형진 기자 촬영·편집 조민경PD
제작 한국경제신문·한경닷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