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북한 제재 유지로 비핵화 설득할 수 있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05 14:01   수정 2020-07-05 14:03

송영길 "북한 제재 유지로 비핵화 설득할 수 있나"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인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북한에 대한 제재를 유지하는 것으로 과연 비핵화를 설득할 수 있느냐"고 의문을 제기했다.

송 의원은 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북한이 추가적인 핵 실험과 ICBM 발사를 중단하고, 핵 경제 병진 노선을 포기하고 경제 집중 노선으로 가겠다고 천명하는 마당"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북한은 현재 유엔 안보리로부터 10여건의 결의안 제재를 받고 있다"면서 "그나마 있었던 국경 지대의 밀무역도 최근 코로나 때문에 대부분 차단된 상황이다. 말 그대로 북한으로서는 숨 막히는 규제가 아니냐"고도 했다.

송 의원은 또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에 대해 "포로 안 쏜 것이 어니댜"고 말한 데 따른 논란에 관해서도 설명했다.

송 의원은 "제 비서가 얼마 전 교통사고를 당해 갈비뼈와 쇄골이 부러졌다"며 "머리는 안 다쳤다는 말에 '다행이다'라고 했다. 이 말이 갈비뼈 부러진 것이 잘됐다는 말이냐"고 되물었다.

그러면서 "북한의 남북연락사무소 폭파는 용납될 수 없는 행위임을 분명하게 전제하고 한 말이었다. 일부 언론이 문맥을 무시하고 자극적인 제목으로 기사를 쓰고 비판했다"고 덧붙였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