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방과 후 활동' 강호동, 박진영 '그녀는 예뻤다' 섭렵한 사연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09 13:16   수정 2020-07-09 13:18

'아는 형님 방과 후 활동' 강호동, 박진영 '그녀는 예뻤다' 섭렵한 사연은?

아는 형님 방과 후 활동 (사진=JTBC)


신동이 강호동의 ‘춤’에 대한 엄청난 열정에 감탄한다.

오는 11일(토) 첫 공개되는 ‘아는 형님 방과 후 활동’은 TV와 JTBC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방송되는 멀티플랫폼 콘텐트로 JTBC 대표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 멤버들이 각자 ‘형님 학교’에서 미처 배우지 못한 다양한 활동을 ‘방과 후 수업’으로 배워보는 외전 격 프로그램이다.

가장 먼저 ‘아는 형님 방과 후 활동’에 도전한 멤버는 바로 강호동이다. 대한민국 대표 MC 강호동과 댄스의 신 신동이 ‘동동신기’(호동이와 신동의 신나는 댄스 교실)를 열어 진정한 춤꾼으로 나아가는 진심 100% 댄스 성장기를 그린다.

춤에 대한 열망 하나로 결성된 동동신기는 SM 연습실에서 첫 녹화를 진행했다. 강호동은 명언 제조기답게 “춤이란 나에게 짝사랑과 같은 존재다” “춤이란 채워지지 않는 갈증이다”라며 간절함을 내비쳤다.

신동은 “강호동이 이렇게 긴장하는 모습은 난생 처음 본다”며 생각보다 진지한 호동의 모습과 실력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에 신동은 SM에 전해 내려오는 전설의 교본 ‘동이 보감’의 비법을 여과 없이 강호동에게 전수했다는 후문.

처음에는 몸과 마음이 따로 놀아 “더 이상은 못 하겠어요”라며 작아졌던 호동은 동선배의 1:1 눈높이 교육에 저절로 몸이 움직이기 시작했다. 녹화가 이어질수록 안무를 스펀지처럼 쏙쏙 습득하며 리듬감을 뽐낸 강호동은 특기인 볼 댄스와 남다른 표정연기가 가미된 박진영의 ‘그녀는 예뻤다’까지 소화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고.

호동의 땀과 열정으로 후끈 달아올랐던 동동신기의 색다른 모습은 ‘아는 형님’ 본 방송이 끝난 11일(토) 오후 10시 40분 JTBC와 JTBC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되는 ‘아는 형님 방과 후 활동’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