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이 '또'…아시아 최초 EPL '10골-10도움' 금자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3 07:41   수정 2020-10-11 00:02

손흥민이 '또'…아시아 최초 EPL '10골-10도움' 금자탑


'기록 제조기' 손흥민(28)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또 하나의 금자탑을 쌓았다.

손흥민은 아스날과의 '북런던 더비'에서 득점과 도움 하나씩을 추가해 팀을 승리로 이끌면서 프로 데뷔 이후 처음으로 단일 시즌 정규리그 10골-10도움을 달성했다. 프리미어리그에서 네 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도 기록했다.

토트넘은 1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아스널과의 홈 경기에서 1골 1도움으로 팀 득점에 모두 관여한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한 토트넘은 시즌 승점을 52점(14승 10무 11패)로 늘려 승점 50점(12승 14무 9패)에 머문 아스널을 제치고 8위로 올라서며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클럽대항전 출전을 위한 불씨도 살렸다. 챔피언스리그 출전의 마지노선인 4위 레스터(승점 59점)와는 7점 차, 유로파리그에 출전할 수 있는 5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승점 58)와의 6점차다.

토트넘은 손흥민과 해리 케인을 최전방 공격수 투톱으로 내세우는 4-4-2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토트넘은 전반 16분 아스널의 알렉상드르 라카제트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손흥민이 전반 19분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아스널 수비수 세아드 콜라시나츠의 패스 실수를 가로챈 손흥민은 골 지역 왼쪽으로 혼자 몰고 들어가 골키퍼를 살짝 넘기는 왼발 로빙슛으로 득점했다. 손흥민의 이번 시즌 정규리그 10호 골이자 모든 대회를 통틀어 17호 골이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시즌이 중단됐다가 재개된 이후 6경기 만에 처음 터진 득점이기도 했다.

손흥민은 후반 36분에는 날카로운 코너킥으로 공격에 가담한 수비수 토비 알데르베이럴트의 역전 헤딩골을 도왔다. 손흥민의 올 시즌 리그 10번째 도움. 이로써 손흥민은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10골-10도움을 완성했다. 손흥민이 한 시즌 정규리그에서 10골-10도움을 기록한 것은 프로 데뷔 이후 처음이다. 프리미어리그에서 아시아 선수가 단일 시즌 '10-10 클럽'에 가입한 것도 손흥민이 처음이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는 케빈 데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 11골 18도움)에 이어 두 번째로 10-10 클럽 멤버가 된 손흥민은 경기가 끝난 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이 온라인 팬 투표로 선정하는 경기 최우수선수 격인 '킹 오브 더 매치'로 뽑혔다. 집계에서 손흥민은 60.2% 압도적인 득표율로 1위에 올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