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두둔' 진혜원 검사 "비서와 결혼 빌게이츠도 성범죄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4 18:44   수정 2020-07-14 18:48

'박원순 두둔' 진혜원 검사 "비서와 결혼 빌게이츠도 성범죄자?"

"갑자기 빌 게이츠를 성범죄자로 만들어 버리는 신공입니다."
진혜원 대구지검 부부장 검사가 13일 "고 박원순 서울시장과 팔짱 끼고 사진 찍었으니 나도 성추행범이다. 자수하겠다"라는 글을 올리면서 박원순 시장 고소인을 조롱했다는 논란이 발생한 가운데 비슷한 논조의 글을 재차 올려 논란이 더욱 증폭되는 양상이다.

진혜원 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여러 문학작품과 드라마, 현실 속 인물들의 불륜 이야기를 열거하면서 "(이들은) 형사 고소되지 않았고 민사소송도 제기되지 않았다"며 "남녀 모두 자신의 선택에 가정적인 책임을 부담했을 뿐"이라고 적었다.

이어 그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 사건을 언급, "우리는 갑자기 남성이 업무상 상사일 경우 여성은 성적 자기결정 무능력자가 돼 버리는 대법원 판례가 성립되는 것을 보게 됐다"며 "남성 상사와 진정으로 사랑해도 성폭력 피해자일 뿐 사랑하는 사이가 될 수 없는 성적 자기결정 무능력자가 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진혜원 검사는 "(이는 자기 비서였던 멜린다와 연애하고 결혼까지 한)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인 빌 게이츠를 성범죄자로 만들어 버리는 신공"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1990년대 말 경이적인 시청률을 기록했던 드라마 '청춘의 덫'을 언급하며 "상급자들에 의한 성폭력이 난무한 몹쓸 드라마였는데 전 국민의 50%가 빠져들었다"고 했다.

진혜원 검사는 "여성이자, 페미니스트이자, 법률가의 한 사람인 입장에서 개인적으로 위와 같은 대법원 판례는 성 인지 감수성의 공감대 형성을 한참 넘어 선, 여성의 성적 자기결정권의 의미에 대한 법률상 심각한 후퇴라고 생각한다"라고 언급했다.

앞서 올린 글에서는 "자수합니다. 몇 년 전 종로의 한 갤러리에서 평소 존경하던 두 분을 발견하고 냅다 달려가 덥석 팔짱을 끼는 방법으로 성인 남성 두 분을 동시에 추행했다"면서 박원순 시장과 팔짱을 끼고 찍은 사진을 함께 올렸다.

이어 "증거도 제출하겠다"면서 "페미니스트인 제가 추행했다고 말했으니 추행이다. 권력형 다중 성범죄다"라고 보탰다.

또 "팔짱 끼는 것도 추행이에요?"라고 질문한 뒤 "여자가 추행이라고 주장하면 추행이라니까!"라고 대답했고, "님 여자예요?"라고 묻고는 "머시라? 젠더 감수성 침해! 빼애애애애~~~"라고도 했다.

이는 전날 한국여성의전화·한국성폭력상담소 등 여성단체와 박원순 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피해자의 법률대리인이 성추행 의혹에 대한 진실 규명을 촉구했던 기자회견을 조롱한 것으로 풀이된다.


[ 진혜원 검사 페이스북 글 전문 ]
[여성의 성적 자기결정권, 인생의 베일, 알랭드보통, 청춘의 덫, 빌 게이츠]

2009. 11. 26. 헌법재판소는 '혼인빙자간음'죄에 대해 위헌을 선언했습니다.

그 전까지 여자는 남자가 '결혼하자'고 꼬시면서 성관계를 시도할 경우 꼴라당 넘어가기 쉬운, '성적 자기결정 무능력자'로 간주됐습니다. 아울러, 여자는 '결혼에 목 매다는 존재'로 간주됐습니다.

그러나, 헌법재판소 결정으로 '여성들도 성욕이 있고, 스스로의 판단으로 성적 행위의 파트너를 선택해서 관계를 맺는다는 것'이 법률적으로도 진실로 확립됐습니다.

아울러, 2015. 2. 26. 간통죄도 위헌 결정됨으로써 유부남, 유부녀가 서로 배우자가 아닌 사람을 성적 상대방으로 선택할 수 있는 형사적 권한도 확보됐습니다.(이제는 가사 또는 민사 사안입니다.)

성인 남녀간(또는 동성간)의 관계는 대단히 다양하고 많은 스펙트럼을 가지고 있습니다.

'인간의 굴레'로 유명한 작가 서머셋 몸의 작품 '인생의 베일(Painted Veil)'은 홍콩 총독부에서 의사로 근무하는 남편을 둔 여성 키티가 매력적인 부총독 찰스 타운젠트와 불륜 관계를 맺는 장면에서 시작합니다.

남편이 집에 왔다가 그 장면을 보고 알게 되지만 모르는 척 하면서 콜레라가 창궐한 내륙 지방 근무를 자원하고 키티를 데리고 갑니다.

키티는 잘 생기고 매너 좋으면서 부유한 찰스와의 불륜 관계를 계속하고 싶었지만 어쩔 수 없이 남편을 따라 콜레라 지역으로 들어가 헌신적인 간호 활동을 시작합니다. 그 와중에 남편은 전염돼서 죽습니다.

찰스가 영웅적으로 사망한 남편을 기리면서 한 편으로는 불륜을 다시 시작하기 위해 키티에게 자기 집에 와서 살자고 권유하고 찰스의 교양있고 아름다우며 친절한 배우자도 키티에게 함께 살자고 해서 키티는 부총독 관저에서 잠시 머물지만 찰스와 다시 바람을 피우는 과정에서 자신이 품위있는 타운젠트 부인에게 어떤 잘못을 했는지 갑작스럽게 깨닫고 과거의 자신과 단절하기 위해 본국으로 돌아가 법관인 아버지 옆에서 살기로 결심합니다.

알랭 드 보통의 '사랑' 연작 중 최근작인 '낭만적 연애와 그 후의 일상(The Course of Love)'은 남자 주인공이 멋진 여성을 만나 낭만적 연애 후 결혼을 한 뒤 지루하고 평범한 일상을 반복하다가 직장에서 젊은 여성을 만나 잠깐 바람을 피우는 이야기입니다.

캘리포니아 주지사를 지냈던 아놀드 슈왈제네거도 20년 넘게 자기 집 피고용자인 가정부와 바람을 피우다가 아이를 낳았다는 사실이 발각되어 이혼했습니다.

1979년 이란 주재 미국 대사관 포위 사건을 영화화한 ‘Argo’로 2013년도 아카데미 감독상과 작품상을 휩쓴 영화감독 겸 배우 벤 애플렉도 자기 집에서 아이를 봐 주는 여성과 성관계를 하고 바람을 피웠다는 사실이 발각되어 이혼했고 지금은 내니였던 여성과 만나고 있습니다.

심지어는 마이크로소프트사 창업자인 빌 게이츠는 자기 비서였던 멜린다와 연애하고 나서 결혼했습니다.

그 어떤 경우에도 형사 고소되지 않았고 민사소송도 제기되지 않았습니다. 남녀 모두 자신의 선택에 가정적인 책임을 부담했을 뿐입니다.

그런데 우리는 갑자기 남성이 업무상 상사일 경우(안희정 도지사 사건의 경우 등) 여성은 성적 자기결정 무능력자가 되어 버리는 대법원 판례가 성립되는 것을 보게 됐습니다.

남성 상사와 진정으로 사랑해도 성폭력 피해자일 뿐 사랑하는 사이가 될 수 없는 성적 자기결정 무능력자가 되는 것입니다.

설령 상사가 배우자와 이혼하고 하급자와 결혼하려고 한다 해도 이미 업무상 위력에 의해 외포된 상태이므로 자유롭게 결혼하겠다는 의사결정조차 할 수 없는 무능력자가 되는 것입니다.

그리고 성범죄자와 결혼하게 되는 것입니다! 갑자기 빌 게이츠를 성범죄자로 만들어 버리는 신공입니다.

1990년대 말 경이적인 시청률을 기록했던 드라마 '청춘의 덫'에서도 회장 직위를 승계하는 조카(전광렬)가 비서(심은하)의 양 어깨를 붙잡고 "내가 사랑한다니까!"라고 소리치면서 사랑을 고백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심각한 성폭력이었던 것입니다.

아울러 같은 드라마에서는 회장의 조카(유호정)가 회사의 대리(이종원)와 사귀고 동침하는 장면도 나오는데 조카가 업무상 우위에 있으므로 이 또한 성폭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알고보면 대리(이종원)는 조카(유호정)에게 계획적으로 접근한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대법원 판례대로라면 계획이고 뭐고 업무상 상하관계면 무조건 상사에 의한 성폭력이 성립됩니다.

결국 '청춘의 덫'은 상급자들에 의한 성폭력이 난무한 몹쓸 드라마였는데 전 국민의 50%가 빠져들었던 것입니다.

여성이자, 페미니스트이자, 법률가의 한 사람인 입장에서 개인적으로 위와 같은 대법원 판례는 '성 인지 감수성'의 공감대 형성을 한참 넘어 선 ‘여성의 성적 자기결정권’의 의미에 대한, 법률상 심각한 후퇴라고 생각합니다.

상사와 성적 관계가 발생하는 사람이 어떤 시점에서 위력에 의해 외포되었고 어떤 시점에서는 자기의 감정이나 계획으로 임했는지 아니면 처음부터 불륜 또는 연애였는지 아니면 처음부터 끝까지 희롱 또는 위력이었는지 아니면 진지한 연애였는지 외도였는지 행위와 시기별로 구별해서 판단해 주는 것이 법률가의 역할일 뿐만 아니라 그렇게 해야만 여성 또는 하급자가 성적 자기결정의 무능력자임을 호소하지 않고 당당하게 자신의 성적 의지와 욕구를 주장할 수 있는 배경을 형성해 주게 된다고 생각합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