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폼페이오 남중국해 발언은 中 인민에 대한 모독"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5 13:06   수정 2020-07-15 13:08

북한 "폼페이오 남중국해 발언은 中 인민에 대한 모독"



북한 외무성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의 남중국해 관련 발언에 대해 "중국 인민에 대한 노골적인 무시이고 모독"이라고 비난했다.

15일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남의 일에 때 없이 간참(간섭)하면서 여론을 혼탁시키고 소음공해를 일으키지 말아야 할 것"이라며 이같이 비판했다.

또 "(폼페이오 장관이) 모든 것을 중국 공산당과 연계시켜 무작정 헐뜯는다"며 "첫째로 중국 공산당에 대한 중국 인민의 신뢰를 떨어뜨리고, 둘째로 국제적 영상을 훼손하며 셋째로 중국을 안팎으로 계속 괴롭혀 눌러버리자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 5세대 이동통신(5G) 장비를 중국 공산당의 도구로 보고 있다"며 "이는 심한 우롱"이라고 비난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 13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중국의 남중국해 영유권 주장은 불법"이라고 발언해 미국과 중국의 갈등을 고조시킨 바 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