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샛별이' 김유정, 피칠갑 부상 포착…'이런 모습 처음이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29 11:08   수정 2020-07-29 11:10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 피칠갑 부상 포착…'이런 모습 처음이야'

편의점 샛별이 (사진=SBS)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의 상처 가득한 모습이 포착됐다.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서 정샛별(김유정 분)은 정의의 매운맛이 필요한 불량 학생들, 진상 손님들을 혼내 주는 액션 활약을 펼치곤 했다. 이 구역 ‘여자 김보성’으로 불리며 늘 자신의 사람들을 위해 불꽃 주먹, 발차기를 날렸던 정샛별. 이러한 정샛별에게 위기가 찾아온 모습이 예고돼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29일 ‘편의점 샛별이’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에는 상처투성이가 된 정샛별의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정샛별은 누군가에게 맞았는지 얼굴에는 피와 상처가 가득하다. 여기저기가 엉망인 상태인 정샛별의 모습에서 앞서 벌어진 격렬했던 상황을 짐작하게 한다.

무엇보다 이렇게 부상을 당한 정샛별의 모습은 처음이라 더욱 눈길이 간다. 정샛별은 자신의 몸이 아픈 중에도 복잡한 생각에 빠져 있는 듯하다. 늘 밝고 강한 모습을 보여줬던 정샛별이기에, 이렇게 지쳐 있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이와 관련 31일 방송되는 13회 예고 영상에는 정샛별이 동생 정은별(솔빈 분)을 위해 나서는 모습이 그려지며 관심을 모았다. 정은별은 아이돌 데뷔 후 불량 일진들에게 협박을 받고 있는 상황. 불량 일진들은 자신들이 찍은 조작 사진을 보내며 협박했고, 꽃길만 펼쳐질 줄만 알았던 정샛별 자매에게 위기가 예고됐다.

여기에 예고 영상 속 불량 일진들에게 구타를 당하는 정샛별의 모습은 심상치 않은 긴장감을 자아냈다. 정샛별이 아무 저항도 없이 그저 그들에게 맞고만 있었던 것. 그러나 예전에 홀로 싸웠다면, 이제 정샛별의 옆에는 그를 걱정하는 최대현(지창욱 분)과 따뜻한 가족들이 있다.

‘편의점 샛별이’ 제작진은 “상처 가득한 모습으로 나타난 정샛별이 최대현 앞에서 아픈 감정을 드러낸다”고 전하며, “정샛별이 자신만의 방식으로 자매에게 닥친 위기를 극복하려 나선다. 최대현의 믿음 속 힘을 얻은 정샛별이 과연 이 위기를 어떻게 해결할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편의점 샛별이’ 13회는 31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