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부분변경 '스팅어 마이스터' 출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8-27 10:33   수정 2020-09-24 16:27

기아차, 부분변경 '스팅어 마이스터' 출시


 -성능 높인 2.5ℓ 터보 가솔린 추가
 -램프 디자인 바꾸고 편의품목 늘려

 기아자동차가 스포츠 세단 스팅어의 부분변경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기아차에 따르면 '스팅어 마이스터'로 명명한 새 차는 2017년 출시한 스팅어의 상품성 개선 제품이다. 더욱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워진 디자인, 신규 2.5ℓ 터보 가솔린 엔진, 첨단 안전 및 편의품목을 대거 추가해 상품성을 높였다.

 새 차의 가장 크게 달라진 부분은 동력계다. 기존 2.0ℓ 터보 가솔린과 2.2ℓ 디젤을 없애고 2.5ℓ 터보 가솔린을 마련했다. 스마트 스트림 G2.5 T-GDI는 최고 304마력, 최대 43.0㎏·m의 성능을 낸다. 효율은 복합 기준 11.2㎞/ℓ를 달성했다(2WD, 18인치 휠). 구형보다 최고출력을 개선(370→373마력)한 3.3ℓ 터보 가솔린은 전자식 가변 배기밸브를 적용, 드라이브 모드와 가속 페달을 밟는 양에 따라 배기음을 조절한다. 또 모든 트림에 엔진 동력을 유지하면서 안정적인 코너링을 돕는 차동제한장치(M-LSD)를 기본 적용했다.
 


 소비자 선호도를 적극 반영해 다양한 첨단 안전 및 편의품목도 추가했다. 먼저 제휴 주유소, 주차장에서 내비게이션 화면을 통해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는 '기아 페이'를 넣었다. 리모트 360도 뷰, 내차위치 공유 서비스 등을 추가했다. 이와 함께 차로유지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컨트롤, 전방충돌방지보조, 안전하차경고 등도 채택했다.

 외관은 수평형 리어 콤비램프와 신규 디자인의 18, 19인치 휠을 적용해 역동적이다. 실내는 10.25인치 내비게이션과 퀼팅 나파 가죽시트, 스웨이드 컬렉션으로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완성했다.

 이 밖에 전자제어 서스펜션, 레드 캘리퍼 브렘보 브레이크를 장착한 '퍼포먼스', 헤드업 디스플레이, 서라운드 뷰 모니터, 후측방 모니터 등을 넣은 '모니터링', '렉시콘 프리미엄 사운드' 등을 모든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다.

 새 차의 판매가격은 2.5ℓ 가솔린 터보 플래티넘 3,853만 원, 마스터즈 4,197만 원이다. 마스터즈에서 선택가능한 GT 3.3ℓ 터보 패키지는 446만 원이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포르쉐, 정체성 강화한 신형 파나메라 공개
▶ 아우디코리아, 엔트리 SUV 'Q2 35 TDI' 출시
▶ 한국타이어, 장애인 고용 창출에 앞장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