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싼, '현대차 SUV 최초' 사전계약 하루만에 1만대 돌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17 09:23  

투싼, '현대차 SUV 최초' 사전계약 하루만에 1만대 돌파


 -그랜저, 아반떼 이어 사전계약 첫날 1만대 넘어

 현대자동차는 4세대 투싼이 사전계약 첫날 1만842대 계약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현대차 SUV 사상 가장 높은 수치다.

 이와 같은 실적은 더 뉴 그랜저(1만7,294대)와 신형 아반떼(1만58대)에 이어 사전계약 첫 날 1만대를 돌파한 것은 물론, 현대차 SUV 최초로 사전계약 첫 날 실적이 1만대를 넘어선 것이어서 더욱 의미가 크다.

 앞서 15일 실시된 신형 투싼 디지털 월드 프리미어 이벤트(세계 최초 공개행사)의 시청자는 누적 41만명에 달해 세계 소비자들의 높은 기대감을 입증했다. 회사는 같은 날 신형 투싼의 모습을 담은 TV 광고 5편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실제 신형 투싼 사진이 게재된 현대차 공식 SNS 채널에는 '역대급 디자인이다', '신형 투싼 꼭 계약할 것' 등 디자인에 대한 호평이 주를 이뤘다. 뿐만 아니라 신형은 3세대 플랫폼으로 넓어진 공간은 물론, 향상된 주행 안정성을 제공하며, 쾌적한 감성 공조 시스템 및 첨단 인포테인먼트 품목을 통해 차급을 뛰어넘는 상품성을 갖췄다.

 동력계는 스마트스트림 1.6ℓ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을 포함,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1.6ℓ 터보 엔진과 스마트스트림 디젤 2.0ℓ엔진의 총 3가지로 구성돼 선택의 폭을 넓혔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차 역사상 사전계약 당일 1만대를 돌파한 SUV 차종은 투싼이 처음"이라며 "차급을 뛰어넘는 디자인과 상품성을 갖춘 신형 투싼은 준중형 SUV시장 부활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회사는 사전계약자 중 추첨을 통해 투싼 광고 속 테마 공간(영화관, 만화방, 오피스, 요가룸, DJ룸)과 동일하게 연출을 할 수 있는 소품을 제공한다. 또 사전계약자 전원에게는 출고 후 3개월 이내 3,000㎞/5,000㎞/7,000㎞ 이상 주행거리 구간별 특별 정비 쿠폰도 증정할 계획이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평균 200만원 오른 투싼, 풀옵션은 얼마?
▶ 닛산, 추억의 Z시리즈 계승한 'Z 프로토' 공개
▶ [시승]리무진의 생활화, 볼보차 S90
▶ 독일, 트램 전선으로 충전하는 하이브리드 트럭 상용화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