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손들 "軍 이탈 혐의자 안중근 의사에 비유한 망발 규탄" [전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18 15:14   수정 2020-09-19 19:21

후손들 "軍 이탈 혐의자 안중근 의사에 비유한 망발 규탄" [전문]


안중근 의사의 후손들이 추미애 장관 아들 서모 씨를 안중근 의사에 비유한 논평을 냈던 더불어민주당을 겨냥해 "군 복무 이탈 혐의자를 호도했다"고 비판했다.

순흥 안씨 대종회는 이날 규탄문을 통해 "돌아가신 안중근 의사께서 무덤에서 펄쩍 일어날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해당 논평을 낸 민주당 박성준 원내대변인 사퇴와 이낙연 대표의 사과를 촉구했다. 오는 21일엔 국회 의원회관 앞에서 항의 시위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다음은 순흥안씨 대종회 규탄문 전문
지난 16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서모씨의 군 목부를 안중근 의사의 '위국헌신(爲國獻身賞)'에 비유한 박성준 원내대변인의 망발을 규탄한다.

서모씨의 군 복무를 어찌 안중근 의사의 '군인본분(軍人本分)'에 비유한단 말인가. 박성준 원내대변인의 식견과 판단 능력을 심히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박성준 원내대변인은 안중근 의사의 '견리사의 견위수명(見利思義 見危授命)'을 아시는가. 안중근 의사의 '장부가(丈夫歌)'를 음미하여 보셨는가. 서모씨의 군 복무에 안중근 의사의 '위국헌신 군인본분'을 비유한 것은 '어불성설(語不成說)도 유만부동(類萬不同)'이라 우리는 참담한 심정을 금할 수 없고, 돌아가신 안중근 의사께서 무덤에서 펄쩍 일어나실 실망스러운 망언이다.

근간 우리의 정치권은 왜 그런가.

얼마 전 광복절에는 김원웅 광복회장이 애국가 작곡가 안익태 선생에 대해 근거 없이 매도하는 매캐한 연흔이 사라지기도 전에, 이번에는 우리 국민의 영웅이요. 세계의 위인이요. 우리 문중의 위대하신 어른의 우국충정과 호국정신을 일개 군 복무 이탈 의혹과 관련해 인용하는 작태를 보이니 한심하고 개탄스럽기 그지없다.

우리 50만 안문은 강력하게 요구한다. 당사자인 박성준 원내대변인은 사퇴하라. 그리고 이런 사람을 원내대변인으로 임명한 이낙연 대표의 사과 또한 요구한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