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X김민재, 어색한 식사 포착..‘멀어진 거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22 20:46   수정 2020-09-22 20:48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X김민재, 어색한 식사 포착..‘멀어진 거리’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X김민재 (사진=SBS)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이번엔 김민재가 박은빈과의 거리를 좁히기 위해 한발 다가설까.

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가 4학년 마지막 학기를 함께 보내는 채송아(박은빈 분)와 박준영(김민재 분)의 음대 캠퍼스 이야기를 펼쳐내고 있다. 학교 내 두 사람이 사귄다는 소문이 퍼져가는 가운데, 박준영을 향한 마음이 점점 커지는 채송아의 짝사랑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애태우고 있다.

이런 가운데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제작진은 오늘(22일) 8회 방송을 앞두고, 거리감이 느껴지는 채송아와 박준영의 스틸컷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앞서 알콩달콩 분위기 속 학식을 먹는 두 사람의 풋풋한 모습은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 바. 그러나 오늘 공개된 스틸컷 속 두 사람의 모습은 데면데면 어색해 보여, 이들 사이 무슨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높인다.

특히 채송아의 눈빛에는 상념이 가득 묻어 있어, 그녀의 복잡한 마음을 짐작하게 한다. 이날 채송아는 자신의 대학원 입시곡 피아노 반주를 박준영에게 부탁하고 싶지만, 차마 말을 하지 못해 남모를 고민을 하게 된다고.

앞서 채송아는 먼저 박준영에게 마음을 고백했고, 박준영의 마음을 기다리는 중이었다. 그러나 박준영과 이정경(박지현 분) 사이는 자신이 끼어들 수 없을 만큼 오랜 관계였고, 박준영의 마음을 확신할 수 없어 불안감이 커져갔다. 채송아는 그의 말 한마디 행동 하나에 감정이 휘둘릴 수밖에 없었다.

이에 박준영과 거리를 두는 채송아의 모습이 그려지며, 이것이 박준영의 자각이 계기가 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채송아는 클래식 스타인 박준영과 오케스트라 맨 끝에 앉는 꼴찌 음대생인 자신의 차이를 실감하게 된다고. 채송아가 거리를 두는 모습에, 박준영은 어떤 감정을 느낄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8회 예고 영상에는 이러한 채송아의 거리두기에 한 발 다가가는 박준영의 모습이 담겨 기대를 높였다. 과연 박준영은 채송아의 기다림에 응답을 들려줄까. 두 사람의 거리가 더 좁혀질 수 있을지, 기대감과 궁금증이 증폭되는 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8회는 오늘(22일) 밤 10시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