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포트] ELS 수익률 조작 의혹 ''일파만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09-05-15 18:15  

[리포트] ELS 수익률 조작 의혹 ''일파만파''

<앵커> 주식시장이 살아나면서 주가연계증권, ELS에 대한 관심도 높습니다. 하지만 외국계 운용사들이 수익률을 조작해 결국 고객들이 손해를 봤다는 의심사례가 나왔습니다. 최은주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해 4월 한화증권이 판매한 ELS는 만기일 포스코와 SK주가가 투자 당시보다 75% 이상이면 연 22%의 고수익을 주는 상품이었습니다.

대신 둘 중 어느 하나라도 주가가 처음보다 75% 밑으로 내려가면 그만큼 원금에서 손실이 발생하는 구조입니다.

만기일이었던 지난달 22일 장 마감전 10분동안 거래되는 동시호가에서 매도물량이 쏟아지면서 SK주가가 75% 밑으로 떨어졌습니다.

연 22%의 수익을 기대했던 고객들은 오히려 25%의 원금손실을 입었습니다.

당시 판매금액이 68억원으로 고객들이 입은 손실 규모는 원금에서만 약 17억원, 22% 수익을 거둘 수 있었다는 점까지 고려하면 32억원으로 추산됩니다.

투자자들이 곧장 한국거래소에 민원을 제기했고 헤지를 맡은 캐나다 은행이 주가조작에 연루됐는지 여부가 조사중에 있습니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이 사건이 범죄 구성요건에 부합하는지 조사중이고 조만간 그 결과를 금융감독원에 제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판매 증권사 역시 앞으로 고객들이 운용사를 대상으로 법적 대응을 할 경우 적극 지원한다는 입장입니다.

ELS 수익률 조작 의혹 사례는 이번 건 외에도 2-3건 더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달 말에야 ELS 감시를 강화하겠다고 나선 한국거래소 대응이 한발 늦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WOW-TV NEWS 최은주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