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 시총 40조원 ''증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0-02-05 07:17  

도요타 시총 40조원 ''증발''

일본 도요타의 주식 시가총액이 리콜사태가 발생한 지 열흘 만에 40조원이나 감소했다.

삼성증권이 도요타의 리콜사태가 발표된 이후인 1월22일부터 지난 4일까지 10거래일간한국과 미국, 일본 자동차 회사의 주가동향과 시가총액(달러화 기준)을 파악한 결과 도요타는 무려 21.7%나 하락했다.

시가총액도 1천598억달러에서 1천251억달러로 347억달러(한화 39조8천884억원 상당)나 감소했다.

혼다도 덩달아 하락, 같은 기간 주가가 3.3% 감소했고 시가총액은 672억달러에서 650억달러로 22억달러(한화 2조5천464억원 상당) 줄었다.

이에 비해 기아차와 현대차의 주가는 각각 8.3%와 5.9% 오르는 등 한.미.일 자동차 메이커들 가운데 가장 큰 오름세를 보였다.

현대차와 기아차 시가총액은 276억달러에서 293억달러로 18억달러 가량(한화 2조452억원 상당) 증가했다.

포드도 4.1% 오르면서 시가총액이 370억달러에서 385억달러로 15억달러(한화 1조7천495억원 상당)가 늘었다.

전문가들은 리콜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당분간 일본차가 증시에서 외면당하는 대신 미국과 한국의 자동차 메이커들에게는 호재로 작용할 것으로 전망했다.

양대용 삼성증권 연구원은 "도요타가 그동안 품질로 북미시장에서 확고한 브랜드가치를 구축했지만 차량 결함에 리콜사태에서 보여준 안일한 대응까지 겹쳐 당분간 고전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특히 "현대.기아차는 리콜사태 이후 최근까지 상대적으로 소극적으로 대응했지만 조만간 신차출시를 앞두고 슈퍼볼 광고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마케팅에 돌입할 예정"이라며 "미국 업체 등에 비해 향후 주가전망이 밝은 편"이라고 분석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