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미국 캘리포니아 태양광 사업 추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0-02-17 11:38   수정 2010-02-17 11:40

삼성물산, 미국 캘리포니아 태양광 사업 추진

삼성그룹이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태양광 사업 추진할 계획이라고 뉴욕타임즈가 보도했다.

지난 16일 삼성물산 자회사인 삼성아메리카는 미국 캘리포니아의 전력회사인 퍼시픽 가스&일렉트릭과 조인트 벤처를 만들어 2012년부터 25년 동안 130MW 규모의 전력을 생산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메리츠증권은 태양광 설비 130MW급이 현재 모듈 가격 기준으로 3000억원 수준으로 추정했다. 특히 2012년부터 전력을 바로 생산할 경우 자체적으로 만든 Solar Cell을 사용할 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다.

삼설물산 컨소시엄이 지난 1월 캐나다와 계약한 태양광 500MW, 풍력 2GW 보다는 규모가 작지만 미국으로 진출 범위를 넓히는 등 삼성그룹의 태양광 사업이 전방위에 걸쳐 진행되고 있는 점은 긍정적이다.

이선태 연구원은 삼성의 태양광 사업 행보가 빨라지고 있으며, 이에 따른 설비투자가 확대될 것이라며 관련주에 대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태양관 사업 수혜 업체로는 분야별로 장비(테스, 이오테크닉스), 폴리실리콘(OCI, KCC), 잉곳(솔믹스, 티씨케이) 모듈(에스에너지) 등을 꼽았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