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 가나 100억달러 규모 주택사업 착공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01-28 09:51  

STX, 가나 100억달러 규모 주택사업 착공

STX그룹이 아프리카 가나에 국민주택 20만가구를 짓는 100억달러 규모의 초대형 건설 사업을 시작했다.

국토해양부와 STX는 27일(현지시각) 가나 아크라 소재 경찰학교에서 국민주택 건설 기공식 행사를 했다고 28일 밝혔다.

기공식은 가나 측에서 아타 밀스 대통령, 마하마 부통령 등 정부 주요 인사와 우리 측에서 정종환 국토부 장관, 이희범 STX에너지 회장 등 모두 7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가나의 핵심 국가행사로 진행됐다.

가나 국민주택 사업은 향후 5년간 20만가구의 아파트를 아크라를 비롯해 쿠마시, 타코라디 등 10개 도시에 단계적으로 건설하는 사업으로 사업비는 가구당 5만달러, 총 100억 달러 규모이다.

2009년 12월 가나 수자원주택부와 STX가 협약을 체결했다.

20만가구 가운데 9만가구는 가나 정부가 인수하고 나머지 11만가구는 가나 주택은행의 담보로 일반 국민에 분양한다.

이번 기공식은 가나 정부 소요분 9만가구 중 1단계로 군인, 경찰 등 치안 공무원에게 제공될 3만가구를 건설하기 위한 행사다.

작년 8월 가나 국회가 승인하고 같은 해 12월 가나 정부와 STX가 본계약을 체결해 추진하게 된 것이다.

가나 정부는 STX가 국제 금융시장에서 조달한 1단계 사업비 15억달러를 지급보증하는 한편 사업부지 무상 제공, 반입 장비·자재의 면세 허용 등의 혜택을 제공했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STX는 2단계 6만가구는 국민연기금을 활용하고, 3단계 11만가구는 민간 분양을 통해 재원을 조달할 예정이다.

국토부는 작년 4월 STX의 가나 주택 건설 1단계 사업을 글로벌인프라펀드(GIF) 투자를 위한 타당성 조사 대상 사업으로 선정한 바 있으며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상반기 투자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정 장관은 기공식 행사가 끝나고 나서 이 STX에너지 회장, 이상학 가나 대사, 이재균 해외건설협회장과 함께 아타 밀스 가나 대통령을 예방해 주택 및 에너지 플랜트 건설, 수자원·항만 개발 등의 분야에서 양국이 협력할 방안을 논의했다고 국토부는 덧붙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