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65세 이상 인구 100만명 첫 돌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04-06 06:48  

서울 65세 이상 인구 100만명 첫 돌파

서울에 사는 만 65세 이상 고령인구가 처음으로 100만명을 넘어섰다.

6일 서울시의 ''2010년말 기준 주민등록인구통계'' 자료에 따르면 작년 12월31일 현재 서울의 고령인구는 100만2천770명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94만2천946명에 비해 5만9천824명, 6.3% 증가한 것으로 외국인을 제외한 서울 전체 인구 1천31만2천545명의 9.7%에 해당하는 수치다.

서울의 노인 인구는 2005년 73만5천902명, 2006년 78만6천580명, 2007년 85만2천235명, 2008년 89만8천700명 등으로 작년말까지 5년간 26만6천868명, 연평균 5만3천373명씩 증가했다.

지난해 만 15세 미만 유소년 인구는 143만4천580명으로 전년 150만794명에 비해 6만6천214명, 4.4% 줄었으며, 만 15~64세 인구는 787만5천195명으로 전년 778만2천989명보다 9만2천206명, 1.2% 늘었다.

이에 따라 14세 미만 인구 대비 고령인구의 비율인 노령화지수도 69.9를 기록해 전년 62.8에 비해 큰 폭으로 높아졌다.

전체 서울 인구는 1천57만5천447명으로 전년 1천46만4천51명에 비해 11만1천396명, 1.1% 증가했다.

이는 2003년 1천27만6천968명 이후 7년 연속 증가한 결과이자, 1997년 이후 최대치라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이 중 외국인은 26만2천902명으로 전년 25만5천749명보다 7천153명, 2.8% 늘었다.

2009년 16만6천413명을 기록해 일시적으로 감소했던 한국계 중국인은 17만126명으로 3천713명 늘어나며 증가세를 회복했다.

여성인구 100명당 남성인구는 98.09명으로 2000년 100.45명 이후 감소세가 이어졌다.

자치구별 인구는 송파구 69만3천144명, 노원구 61만5천425명, 강서구 58만506명 등 순으로 많았으며, 중구가 14만2천200명으로 가장 적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