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클라우드 기반 음악.영화서비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05-11 08:06  

구글, 클라우드 기반 음악.영화서비스

세계 최대 인터넷 서비스업체인 구글이 애플과 아마존에 맞서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하는 음악, 영화 서비스를 시작한다.

구글은 10일 오전 샌프란시스코 시내 모스콘 웨스트에서 열린 개발자대회 기조연설에서 이같이 발표했다.

이날 공개된 ''뮤직베타''(Music Beta)는 고객들이 구글 서버 내에 2만곡까지 저장한 뒤 컴퓨터나 안드로이드로 구동되는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 등을 통해 이용도록 고안됐다고 구글은 밝혔다.

구글은 이 서비스가 조만간 일반인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서비스는 애플의 아이튠즈와 아마존이 최근 출시한 ''아마존 클라우드 드라이브 뮤직서비스''(Amazon Cloud Drive music service)와 유사한 것으로 이들과 한판승부가 예상된다.

구글은 또 몇 주 내에 ''안드로이드 마켓''을 통해 영화 대여서비스도 제공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수천편의 영화가 제공되며, 가격은 1.99달러부터 시작하게 될 것이라고 구글은 설명했다.

한번 내려받기(다운로드)한 영화는 30일간 대여되며, 안드로이드로 구동되는 기기나 컴퓨터를 통해 스트리밍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 한번 내려받기를 한 영화는 ''핀''(Pin)이라는 서비스를 통해 항공기 내를 포함해 무선접속을 할 수 없는 곳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고 구글은 밝혔다.

구글은 이와 함께 스마트폰과 태블릿PC에서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차세대 안드로이드 운영체계(OS)인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도 소개했다.

현재까지 구글은 스마트폰과 태블릿PC에서 ''진저브레드''와 ''하니콤'' 등 다른 OS를 지원했었다.

구글은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는 얼굴인식과 함께 채팅에 여러 사람이 참여할 경우 말을 하고 있는 사람을 자동으로 찾아주는 카메라 기능 등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직접 시현을 통해 소개했다.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는 올해 하반기에 나올 예정이다.

구글은 이밖에 전세계적으로 안드로이드 OS로 구동되는 310개 기종, 총 1억대의 스마트폰과 태블릿PC가 현재 사용되고 있으며, 매일 40만대가 새로 개통되고 있다고 밝혔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