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18대책 한 달, 미친 전세값에 수도권 월세 원룸이 가장많이 올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09-23 11:59  

8·18대책 한 달, 미친 전세값에 수도권 월세 원룸이 가장많이 올라

부동산 전문가들은 "최근 정부의 지원 정책으로 규제는 줄고 혜택은 늘면서 도시형생활주택에 대한 관심이 더욱 뜨거워졌다"며 "특히 고유가 시대 출퇴근이 편리한 역세권 주택도 각광을 받고 있어 이 두가지 요소를 갖춘 도시형생활에 대한 인기가 상종가를 치고 있다"고 전했다.
전세 등 임대차시장 불안이 장기화되면서 상대적으로 저렴한 소형주택 주거 수요가 증가한데다 집주인들의 월세 선호현상 등이 맞물리면서 수도권 월세값이 전반적인 오름세를 기록한 것이다.
도시형 생활주택이 1~2인 임대수요를 겨냥해 인기가 높다. 역세권에 짓는 원룸 투룸 같은 도심형 생활주택이 1순위다. 1인가구 가 늘어나는 추세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여 도심형 생활주택은 가장 안정적인 투자처이다.
8,18 전월세 부동산대책으로 가장 큰 수혜를 받게된 도시형 생활주택 및 오피스텔 투자가 인기를 모으고 있다. 취득세면제, 재산세면제, 양도세중과세 완화 등 각종 세재혜택 지원으로 투자수익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한원건설이 서울 동작구 대방동에 도시형 생활주택 `아데나339`를 선착순 분양한다. 지하1층에서 지상8층, 총 149가구로 1~2인 가구가 많이 찾는 12~29㎡로 구성됐다. (문의/3145-4514)

노량진·여의도 지역 임대 `안성맞춤`인`아데나399`가 각광받는 것은 바로 입지다. 아데나339에서 도보로 1분 거리에 있는 지하철 1호선 대방역에는 여의도와 마포, 용산 등으로 이동하는 순환버스가 있어 이 일대에 직장을 둔 직장인이 수월하게 출퇴근할 수 있다. 또 대방역과 노량진역 주변 학원 밀집지역이라 학생과 강사 임대 수요도 상당한 편이다.
한원건설에 따르면 여의도에서 평균적으로 26~30㎡ 오피스텔의 임대료는 보증금 1000만원과 월세 90만원 정도다. 노량진의 경우 9.9~12㎡의 임대료는 보증금 500만원에 월세 50만원 수준이다. `아데나399`의 가구당 분양가는 1억2300만~2억2070만원 선이다. 대방동에는 주택 수요에 비해 공급이 적어 신축 원룸 건물 등에 공실이 거의 없는 점도 투자 전망을 밝게 한다. 중도금 가운데 40%가 전액 무이자로 융자되며 나머지는 잔금처리된다.
시공사는 우신종합건설이며 오는 2012년9월 입주예정으로 견본주택은 지하철 5·9호선 여의역 인근에 마련돼 있다.
◆ 아데나339 특장점◆
부담 없는 실투자금 4,000만원 대
여의도 금웅권 종사자의 넘치는 임대수요
대방역 1분거리,1.5.9호선 트리플 역세권
전매 제한 없음, 청약통장 무관, 중도금 무이자
노량진 뉴타운 개발 최대 수혜지역
취등록세 면제, 재산세면제, 양도세 중과세 완화
모델하우스 문의:02/3145-4514

<※ 본 자료는 해당 업체에서 제공한 비즈니스정보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