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품달` 한가인, 뺨맞고 이마에 인두질까지? 연기투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2-02-01 14:03  

`해품달` 한가인, 뺨맞고 이마에 인두질까지? 연기투혼

배우 한가인이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 투혼을 발휘했다.

최근 인기리에 방영중인 MBC 수목드라마 `해를 품은 달`(이하 해품달)에서 한가인은 과거의 기억을 모두 잃은 채 살아가는 신비로운 무녀 월로 분해 왕 이훤(김수현)의 액받이 무녀로 궁에 들어갔다.



이 과정에서 한가인은 월을 납치해 궁에 들이려는 천문학 박사 패거리에게 쫓기고 영문도 모른 채 궁에 갇히는 가하면 성수청 국무에게 뺨까지 맞는 등 호된 입궁식을 치렀다.

1일 방송되는 `해품달` 9회분에서 월은 윤대형의 사주를 받아 의도적으로 훤에게 접근했다는 오해를 받는다. 이어 성수청의 비밀감옥에 투옥, 이마에 낙인이 찍혀 궁에서 내쫓김을 당할 위기에 처하게된다.

한가인은 폐쇄된 감옥에 갇혀 느끼는 극도의 공포감과 자신을 오해하고 냉대하는 훤으로 인해 깊은 슬픔에 빠지게 되며, 월의 감정변화를 섬세하게 그려내 배우로서 한층 성숙해진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