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지진피해지역에 대체에너지 발전시설 건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2-03-05 11:38  

日, 지진피해지역에 대체에너지 발전시설 건설

동일본대지진 피해 지역에 대체에너지 발전시설이 건설됩니다.

미야기(宮城)현 이와누마(岩沼)시는 쓰나미(지진해일)로 소금기를 뒤집어쓰거나 지반이 내려앉아 쓸 수 없게 된 농지 약 30㏊에 일본 내 최대인 출력 1만5천㎾의 대규모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하기로 했습니다.

요미우리 신문은 이달 중 업자를 선정한 뒤 7월에 착공해 내년에는 전기를 생산한다는 목표라고 전했습니다.

건설 예정지는 해안선에서 약 1㎞ 떨어진 이와누마 야노메(矢野目)공업단지 부근입니다.

이 곳에서 일반 가정 약 5천가구가 쓸 수 있는 연간 800만㎾의 전기를 생산해 도호쿠(東北)전력에 팔 예정입니다.

한편 환경성과 경제산업성은 후쿠시마(福島)현 반다이(磐梯)·아즈마(吾妻) 지구 등 국립공원 6곳을 지열발전 후보지로 검토중이라고 아사히신문이 보도했습니다.

국립공원은 원래 개발을 금지하고 있지만, 동일본대지진 부흥특별조치법 등을 활용해 대체에너지를 개발할 계획이라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