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통신사, 보이스톡 데이터 50% 이상 차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2-06-14 18:53  

카카오 "통신사, 보이스톡 데이터 50% 이상 차단"

카카오(대표 이석우)는 자사가 서비스하고 있는 MVOIP 서비스인 `보이스톡`의 데이터에 대해 최근 통신사가 50% 이상 차단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카카오는 블로그를 통해 `보이스톡 이통사별 품질현황`을 공개하며 이달 13일 기준 LGU+의 데이터 손실율은 51.04%에 달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손실율이란 음성을 상대방에게 보낼때 전달되지 못한 데이터의 비율로 이 수치가 높을수록 MVOIP를 통한 대화가 어려워진다고 카카오는 설명했습니다.

LGU+ 뿐 아니라, SKT와 KT 역시 `보이스톡`의 데이터 손실률이 각각 18.73%와 14.84%에 달하며 사실상 통화가 불가능한 수준이라고 카카오는 평가했습니다.

한편 일본과 미국의 경우 이 손실율이 1% 안팎에 그쳐 국내와는 달리 MVOIP 서비스가 원활하게 이뤄지고 있다고 카카오는 강조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