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1매치] 이보영VS이다희, 단정하기만 한 오피스 룩은 그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02 12:25   수정 2013-08-02 12:33

[Star1매치] 이보영VS이다희, 단정하기만 한 오피스 룩은 그만~



SBS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가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구며 종영했다. 이 가운데 극중 라이벌이자 친구로 등장한 배우 이보영(장혜성 역)과 이다희(서도연 역)의 오피스 룩은 드라마가 방송되는 내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보영은 극중 당당하고 까칠하면서 사랑스러운 캐릭터. 남자로부터 보호받기를 원하면서도 동시에 보호하기를 원하는, 여성적이지만 독립적이고 강한 여자이다. 이런 성격에 맞게 혜성은 때로 강렬한 레드 컬러의 원피스를 입거나, 레드 백을 들면서도 러플 디테일이 우아한 핑크 컬러의 블라우스를 착용하기도 했다. 강한 컬러감과 여성스러움을 강조하는 디테일이 특징이다.

한 예로 이보영은 블랙 컬러 스커트에 블랙과 블루 컬러가 조화된 백으로 차분한 오피스 룩을 연출했다. 여기에 핫핑크 컬러의 블라우스로 당당한 매력을 드러낸 것은 강한 여성의 성격을 대표적으로 드러냈다. 그러나 또다른 장면에서 매치한 연핑크 컬러의 블라우스는 `짱변`의 사랑스러운 느낌을 부각시켰다.

반면 이다희는 보다 화려하고 고급스러운 룩을 선보였다. 그는 아름다운 실루엣을 강조하는 화이트 원피스나, 파스텔톤의 언밸런스 티셔츠, 롱 드레스 등 TPO에 맞는 다양한 룩을 선보였다. 네크리스 등 액세서리의 착용 또한 눈에 띄었다. 이보영의 `짱변 스타일`보다 `서검 스타일`은 좀 더 럭셔리한 것이 특징이다.

이다희 패션의 전형은 화이트 컬러 스커트에 민트 컬러 블라우스로 여성스러우면서 화사한 룩을 완성한 것. 여기에 스와로브스키 네크리스, 블랙과 레드가 조화된 훌라 백을 매치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때로는 아이보리 컬러 블라우스를 입어 단정한 분위기를 뽐내기도 했다.(사진=SBS)

★재미로 보는 기자 생각
최지영 기자: 이다희 승! 슈퍼모델 출신다운 몸매가 한몫 했네.
김지은 기자: 이보영 승! 이종석에 지성까지 잡았는데 무슨 말이 필요해?

한국경제TV 블루뉴스 김지은 기자

kelly@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