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학선 새집 완공, `금메달로 지은 집`..부모님께 확실한 효도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06 11:02  

양학선 새집 완공, `금메달로 지은 집`..부모님께 확실한 효도했다



▲양학선 새집(사진=양학선 미니홈피)

양학선 집 완공 소식이 화제다.

`도마의 신` 양학선은 아레나에서 열린 2012 런던 올림픽 남자 체조 도마 종목에 출전해 한국체조 역사상 최초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그가 올림픽에서 선보인 기술은 자신의 이름을 딴 ‘양학선’. 공중에서 1080도를 회전한 뒤 착지하는 최고 난도 7.4의 기술로 양학선만이 소화할 수 있었다.

양학선의 금메달 획득 소식과 함께 양학선의 부모가 전남의 한 마을 비닐하우스 내에서 거주하고 있다는 사연이 전해지며 온정의 손길이 이어졌다.

그중에서도 전주 지역에 기반을 둔 성우건설은 양학선에게 새집을 지어주겠노라고 약속했고 그 약속은 1년 만에 지켜졌다.

6일 한 매체에 따르면 지난 4월 공사를 시작해 지난 7월 15일 완공됐고 31일 준공허가가 떨어졌다.

아버지는 "효자 아들 둔 덕분에 새집이 생겼다"고 말했고 어머니는 "이제 번듯한 주소가 생겼다"며 활짝 웃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