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신우 "MR 아닌 올밴드 공연, 성장 느껴진다"(콘서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08 18:05   수정 2013-08-08 18:05

B1A4 신우 "MR 아닌 올밴드 공연, 성장 느껴진다"(콘서트)

그룹 비원에이포(B1A4)가 올밴드 콘서트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B1A4 멤버 진영 산들 신우 바로 공찬은 8일 오후 3시 30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유니클로 악스에서 열린 B1A4 두 번째 단독 콘서트 `B1A4 리미티드 쇼 어메이징 스토어(LIMITED SHOW AMAZING STORE)` 프레스콜에서 "지난 콘서트 때 보다 성장했는데 어떤 부분에서 느끼는지?"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멤버 신우는 "성장했음을 느낄 수 있는 부분이 올밴드 무대가 아닐까 싶다. 예전에는 콘서트를 MR로 했었는데 이번에는 밴드가 가미됐다. 합주를 하는 공연을 준비하면서 배운 것도, 얻은 것도 참 많았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바로는 "규모는 작지만 스태프와 아이디어 회의를 정말 많이 했다. 첫 번째 콘서트가 끝난 후 `다음에는 우리의 어떤 모습을 보여드려야될까` 고민이 많았다. 멤버들도 콘서트에 대한 애정이 상당하다"고 말했다.

또한 진영은 "밴드 음악을 편곡하고 수정하면서 음악에 대해 더 많이 배울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데뷔 음반부터 지금까지 스스로의 생각을 담은 음악으로 독특한 색깔을 구축해 온 B1A4는 공연연출에까지 도전했다. B1A4는 6개월 전부터 전체 콘셉트는 물론, 연출 구성 편곡까지 직접 참여하며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7일부터 11일까지 5일간 콘서트를 진행하는 B1A4는 첫 번째 단독 콘서트와 일본투어, 두 번째 단독 콘서트까지 총 5만2000석을 완판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공연 공지만으로 페이지 접속자 수 3만 명 이상이 몰려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번 콘서트에는 두 가지 스페셜 리미티드 스테이지가 마련됐다. 첫 번째는 뮤직드라마 섹션. B1A4는 `사랑에 빠진 B1A4`를 주제로 한 다섯 가지 옴니버스식 뮤직드라마를 보여줄 예정이다. 두 번째는 매일매일 색다른 솔로무대로 한 단계 성숙된 멤버 각각의 역량과 매력을 가감 없이 보여주게 된다.(사진=CJ E&M)

한국경제TV 최민지 기자
min@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