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최첨단 저장기술 활용 배추가격 잡는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13 09:26  

이마트, 최첨단 저장기술 활용 배추가격 잡는다

이마트가 최첨단 저장기술을 활용해 배추의 저장기간을 늘려 급등하는 배추가격 안정에 앞장섭니다.

이마트는 13일 첨단 저장기법인 CA저장고와 냉장창고에 6월 중순에 저장한 봄 배추 2만통, 7월중순에 저장한 고랭지배추 6만통과 산지 계약 재배를 통해 최근 수확하고 있는 5만통 등 총 13만통을 1천980원(통)에 판매한다고 밝혔습니다.

12일기준 서울 농수산식품공사의 배추(특)의 가격은 포기당 4천440원, 배추(상)은 3천547원인점을 고려하면, 이번 이마트 배추 판매가격은 도매가격에 비해서도 각 55%(특)와 44.2%(상) 저렴한 것입니다.

이마트가 이 가격에 배추 판매가 가능한 이유는 지난해 오픈한 후레쉬센터 덕뿐입니다.

국내 최초로 이마트가 지난해 오픈한 후레쉬센터에서는 시세가 50~60%저렴한 6월 중순에 수확한 배추를 2개월여동안 산소와 이산화탄소 농도를 조절해 배추가 생육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었습니다.

최첨단 저장고로 이번 배추의 경우 수확철 수준의 품질이 가능한 것이 특징입니다.

7월 중순경 현재 시세의 50% 수준시점인 고랭지 배추를 수확한 후 고랭지 6만통 가량의 물량을 내부온도와 습도를 배추 생육의 최적 상태로 조절한 냉장창고에 저장한 고랭지 배추도 이번에 판매됩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