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신인왕,`푸이그의 그늘만 아니었어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13 10:32  

류현진 신인왕,`푸이그의 그늘만 아니었어도`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26·LA 다저스)이 신인왕 경쟁자인 셸비 밀러(세인트루이스)보다 기록이 더 좋다는 평가가 현지에서 나왔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SI)는 12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에 대해 "밀러보다 기록은 더 좋다"며 이번 주 `주목할만한 신인`으로 꼽았다.
또 "야시엘 푸이그의 그늘에 가려지지 않았더라면 류현진은 올해 신인왕 후보 1순위였을 것"이라고 덧붙여 류현진의 신인왕 전망을 밝게 했다.
SI는 올 시즌 11승3패에 평균자책점 2.99를 기록 중인 류현진에 대해 6월 이후 패배가 없고 후반기 들어 4승 무패, 평균자책점 2.55를 기록했다고 강조했다.
비록 같은 팀 동료인 푸이그에 가려 주목을 덜 받은 아쉬움이 있지만 류현진의 활약은 푸이그에 비해 전혀 떨어지지 않는다.
류현진은 클레이튼 커쇼, 잭 그레인키 등과 함께 다저스의 선발 로테이션을 꾸준히 지키며 팀의 선두유지에 일조하며 강한 인상을 남기고 있다.
류현진은 14일 뉴욕 메츠와의 홈경기에서 시즌 12승째에 도전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