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력수요관리 계획보다 60% 초과 달성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13 13:46  

한전, 전력수요관리 계획보다 60% 초과 달성



한국전력은 전력위기 상황에서 전사적으로 절전 활동을 펼쳐 당초 수요관리 목표량인 460만kW보다 보다 60% 많은 735만kW를 절감했다고 밝혔습니다.

주요 활동을 보면 어제(12일)부터 1만여 곳의 고객 방문했고, 지인에게 26만통 전화로 안내했으며 13만통 이상의 고객 전화안내 등을 전국에서 동시에 펼쳤습니다.

이를 통해 어제 하루 약 160만㎾의 절감 실적을 기록해 이는 화력발전소 3기에 해당하는 절감량이며 만일 160만㎾를 수요관리제도 시행으로 감축한다면 `주간예고` 기준 3일간 약 170억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실적입니다.

조환익 사장은 어제(12일)부터 3일동안 경영회의를 수급대책회의로 변경하여 현장절전 실적과 계획을 세밀히 살피고, 강남역 일대 및 명동지역의 현장절전 활동상황을 직접 점검하며 Control Tower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조 사장은 또, 전 직원에게 직접 자필로 쓴 e-mail을 통해 "전 직원이 부모, 형제, 지인 등 최소 10가구 이상에게 전화나 문자로 절전을 요청할 것을 당부하고 이렇게 하면 최소 20만㎾ 정도의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