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강예빈 "열애설? 전혀 사실 무근.. 법적 대응하겠다" "대응할 가치도 못 느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27 13:28  

권상우·강예빈 "열애설? 전혀 사실 무근.. 법적 대응하겠다" "대응할 가치도 못 느껴"

방송인 권상우와 강예빈이 증권가 찌라시 열애설에 대해 적극 해명했다.


▲ 강예빈 권상우(사진=강예빈 미투데이, 한경DB)

권상우 소속사 벨액터스 엔터테인먼트는 "해당 루머와 관련, 최초 유포자 및 적극 유포자를 명예훼손, 금전적 손실에 대한 손해배상 등 법적 책임을 반드시 물을 것이며 가정파탄자로 형사고발 조치를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강예빈 소속사도 27일 "강예빈이 유부남 스타와 열애 중이라는 증권가 정보지는 사실이 아니다"며 "이런 루머에 대응할 가치도 못 느낀다"고 전했다.

또 "바쁜 스케줄로 쉬지도 못하는 사람이 밀월여행을 어떻게 다녀오겠나"며 반박했다.

최근 증권가 정보지에서는 한 섹시 스타가 유부남 스타와 불륜 관계이며 해외밀월여행을 다녀왔다는 루머가 떠돌았다.

이에 강예빈과 배우 권상우가 언급되며 사실 여부에 관심이 집중됐다.

그러나 지난 26일 권상우는 자신의 팬 카페를 통해 "참 행복하게 잘살고 있는 저를 또 괴롭히네요"라며 루머에 대해 맞대응했다.

이어 그는 "강예빈 씨와 제가 사귄다는 증권가 정보지를 보고 어이가 없어서. 제가 아닌 다른 분으로 알고 있는데 짜증나서 글을 올립니다. 저야 웃으며 넘길 수 있지만 사랑하는 제 가족과 팬분들은 무슨 죄인가요"라며 적극 해명한 바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