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국민 상속재산 평균 9천만원··서울 2억 가장 많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1-15 10:56  

국민 상속재산 평균 9천만원··서울 2억 가장 많아

한국 국민의 평균 상속 재산은 1억원이 안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서울은 평균 상속 재산이 2억원에 육박한 반면, 전남은 3,700만원으로 지역별 편차도 컸다.



국세청이 15일 밝힌 `과세 유형별 상속세 결정 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2년 상속세가 확정된 피상속인(사망자) 28만7천명의 총 상속재산은 26조5,374억원이었다.
.
이에따른 평균 상속재산은 9,200만원이었으나 지역별로 차이가 컸다.

서울이 1억9,400만원으로 가장 많았고 경기가 1억2,200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세종시(9,200만원), 인천(8,700만원) 충남(7,700만원)도 평균 상속재산이 상위권에 들었지만

전남(3,700만원), 경남(4,700만원) 등은 금액이 적었다.

상속재산 규모로는 1억원 이하가 23만9천명으로 가장 많았다.

반면 상속재산이 500억원을 넘는 고액 재산가도 7명이나 됐다.

이들의 총 재산가액은 1조3,990억원으로 1인당 평균 1천998억원에 달했다.

상속재산이 100억원~500억원인 피상속인도 92명이나 됐고,

50억~100억원도 185명에 달했다.
.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