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준, "매튜 매커너히처럼, 완전히 빠져드는 연기 하고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4-16 15:46  

성준, "매튜 매커너히처럼, 완전히 빠져드는 연기 하고파"

배우 성준이 한결 풀어진 매력으로 ‘워너비 남친’ 면모를 뽐냈다.



성준은 스타&패션매거진 `인스타일` 5월호에서 헝클어진 머리에 몸에 힘을 뺀 채 편안한 느낌의 화보를 공개했다.

tvN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 3` 종영 후 웨이브 헤어로 변화를 준 성준은 이번 화보에서 온화한 파스텔 톤의 의상을 소화하며 부드러운 모습을 선보였다. 표정과 포즈를 자유자재로 취하는 모습에 촬영장에 있던 모든 관계자들은 "손 볼 곳이 하나도 없다"며 탄성을 질렀다는 후문.

이어진 인터뷰에서 성준은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 3`이 끝나고 사이클을 사서 양재동 집부터 압구정까지 한 달 동안 통근을 했다"며 "무리해서 타다 보니 몸살이 심하게 나서 드라마 촬영 때보다 살이 더 빠졌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정착한 계기에 대해서는 "데뷔작인 드라마 `화이트 크리스마스`에서 연기를 너무 못 해 오기가 생겼다. 악에 받쳐서 하다 보니 어느 순간 재미를 느끼게 됐다"며 "영화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의 매튜 매커너히처럼, 현실감 있는 작품에서 상황에 완전히 빠져드는 연기를 해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성준의 화보는 `인스타일` 5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성준은 현재 차기작 검토 중에 있다.(사진=인스타일)

한국경제TV 양소영 기자
sy7890@blue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