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신 사망.. 남편 임인성 목사 "못 해준게 너무 많아 미안하다" 오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8-11 06:25  

박성신 사망.. 남편 임인성 목사 "못 해준게 너무 많아 미안하다" 오열


`한번만 더`의 가수 박성신이 46세의 젊은 나이로 세상을 떠나 음악팬들에게 슬픔을 줬다.


고 박성신은 1988년 제9회 강변가요제로 가요계에 데뷔한 뒤 1990년 `한번만 더`를 공개하며 일약 스타로 떠올랐으며, 평소 심장이 좋지 않았지만 정확한 사인은 드러나지 않은 상황이다.


고 박성신의 빈소는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 장례식장에 준비됐으며, 남편인 임인성 목사가 상주 역할을 하고 있다.


고 박성신의 히트곡 `한번만 더`는 최근까지 이승기, 핑클, 마야, 나얼 등이 리메이크하는 등 가요팬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았다.


한편 박성신 발인은 남편 임인성 목사 등 가족과 지인들이 함께한 가운데 10일 오전 7시 대전 성모병원에서 진행됐다.


이날 기독교식으로 진행된 발인식에서 임 목사는 “가난한 목사의 아내로 방송을 하지 않고 지냈다”며 “오빠 동생으로 만났는데 처음부터 사랑했고, 지금도 미안하고 사랑한다는 말 밖에 해줄 게 없다”고 말한 뒤 “목사일 때문에 못 해준게 너무 많아 미안하다”며 눈물을 보여 주위 사람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한번만 더` 박성신의 장지는 충북 진천의 장수원이다.


박성신 사망 소식을 접한 음악팬들은 "박성신 사망, 가슴이 아프다" "박성신 사망, 고인의 명복을 빈다" "박성신 사망이라니, 사망원인은 무엇인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박성신 앨범 재킷)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