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명가` 인우프로덕션 홍익선 대표 `페업 발표` 이유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8-11 16:42  

`트로트 명가` 인우프로덕션 홍익선 대표 `페업 발표` 이유가?



인우프로덕션은 11일 "내부 사정으로 인해 부득이하게 엔터테인먼트로서 활동을 전면 중단한다"고 밝혔다.


최근 인우프로덕션은 경영난과 더불어 내부사정으로 인해 매니지먼트 중단하게 됐다.


이에 장윤정, 박현빈, 윙크, 강진, 최영철, 홍원빈, 양지원, 윤수현 등은 각각 독립해 활동에 나서게 됐다.


특히 지난 해 9월 계약기간이 만료됐지만 소속사와의 의리로 계속 남아 활동해 온 장윤정은 새로운 방향을 모색할 것으로 보인다. 아직 계약기간이 남아있는 박현빈 역시 부득이하게 소속사를 떠나게 됐다.


2003년 11월 장윤정 첫 방송과 함께 해 온 인우프로덕션은 그동안 박현빈, 윙크, 양지원 등 수많은 트로트 가수들을 육성하며 국내 트로트 시장을 이끌어 왔으며, 업계에서는 이례적으로 적극적인 홍보와 마케팅으로 트로트 활성화에 이바지해왔다.


인우프로덕션은 회사 수익금을 곧바로 신인 육성에 대한 투자로 전환하며 꾸준히 트로트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그 결과 국내 가요계에서 트로트라는 장르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했다는 평을 받아왔다.


인우프로덕션 측은 "10년 동안 최선을 다해 준 장윤정에게 감사를 전하며 축복을 보낸다. 가정사로 힘든 시기를 보냈지만 최근 장윤정의 모친으로 부터 서로 행복을 빌자는 메시지를 받았으며 저희 인우 기획은 장윤정과 그 가족이 더 이상 가정사로 상처 받는 일이 없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출산과 육아로 휴식을 취하던 장윤정은 오는 9월 말 방송과 공연에 복귀할 예정"이라며 "앞으로 한 아이의 엄마로 ,한 남자의 아내로, 노래하는 가수로 열심히 살아갈 장윤정에게 많은 응원과 사랑을 부탁드린다"며 따뜻한 격려의 말을 전했다.


그동안 인우프로덕션을 이끈 홍익선 대표는 "지난 10년 동안 트로트를 사랑해주시고 인우기획을 사랑해주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비록 인우기획은 역사 속으로 사라지지만 국내 트로트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인우프로덕션 폐업 홍익선 대표 장윤정-박현빈-윙크-강진-홍원빈-양지원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인우프로덕션 폐업 홍익선 대표 장윤정-박현빈-윙크-강진-홍원빈-양지원, 큰일이네" "인우프로덕션 폐업 홍익선 대표 장윤정-박현빈-윙크-강진-홍원빈-양지원, 인우프로덕션 어쩌다가" "인우프로덕션 폐업 홍익선 대표 장윤정-박현빈-윙크-강진-홍원빈-양지원, 경영난으로 폐업이라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인우프로덕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