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공군기지 총성, 사건은 이렇게 시작해서…이렇게 끝났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2-01 17:27  

오산 공군기지 총성, 사건은 이렇게 시작해서…이렇게 끝났다.




오산 공군기지 총성, 사건은 이렇게 시작해서…이렇게 끝났다.


앞서 오산 공군기지 내 국제학교에서 이날 오전 10시30분쯤 10여발의 총성이 들려다는 신고를 받고 학생들이 대피 시키고 주한미군은 오산 기지 출입을 통제했다.


하지만 경기도 오산 공군기지 내 국제학교에서 울린 총성은 훈련 상황으로 확인됐다.


한 방송사는 1일 낮 12시께 뉴스속보를 통해 “오산 공군기지 내 국제학교에서 이날 오전 10시 35분께 여러 발 총성이 들려 학생들이 대피 중”이라고 전달했다.


그러나 이는 학교측이 훈련 상황을 오인해 잘못 신고한 것으로 밝혀졌다.


‘총기 난사 사건 발생’이라는 훈련 상황을 전달받은 교장이 이를 실제로 착각한 뒤 지휘계통을 통해 상급 부대에 이를 보고후, 학생들을 대피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그 결과 한때 학교를 폐쇄하고 위기조치반이 출동했다.


이정근 오산기지 공보관은 1일 "실제상황이 아닌 훈련상황으로 판명됐으며 총성도 들리지 않았다"고 밝혔다.


오산 공군기지 총성 소식에 누리꾼들은 "오산 공군기지 총성, 교장님 정신 차립니다.", "오산 공군기지 총성, 와 큰일 난줄 알았네", "오산 공군기지 총성, 그래도 다행이다...", "오산 공군기지 총성, 이런 훈련 자주 해주세요~", "오산 공군기지 총성, 교장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 = 방송화면캡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