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죠앤 사망, 친오빠 이승현 “너는 신의 선물이었다” 안타까움 더욱더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2-04 01:26  

가수 죠앤 사망, 친오빠 이승현 “너는 신의 선물이었다” 안타까움 더욱더

▲죠앤 사망(사진=Mnet)
<@IMG2>

가수 죠앤(26 이연지)의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소식이 전해져 많은 누리꾼들로부터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3일 한 매체는 "죠앤이 추수감사절 전날인 11월26일(현지시간) 교통사고를 당해 혼수상태에 빠진 이후 지난 2일날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친오빠인 그룹 테이크의 멤버 이승현은 웨이보에 "너의 오빠로 살아갈 수 있는 멋지고 놀라운 26년의 세월을 줘서 고마워"라며 애틋함이 담긴 글을 올렸다.

이승현은 "너는 신의 선물이었고 네가 천국에서 그분과 함께 있는 걸 알아" "네가 많이 그리울거야. 너와 많은 시간을 함께 했다면 좋았을텐데"라며 심경을 전했다.

가수 죠앤은 2001년 한국에서 작곡가 김형석에게 발탁돼 ‘햇살 좋은 날’을 발표하고 가수로 데뷔했다. 당시 13세이었던 그는 깜찍하고 사랑스런 이미지로 `제2의 보아`로 불리기도 했다. 또한 죠앤은 2001년 1집 앨범 `First Love` 을 통해 가요계에 데뷔하여 많은 사랑을 받기도 했다.

이후 죠앤은 집안 사정으로 돌연 가수 활동을 접고 미국으로 돌아갔다가, 지난 2012년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4`에 모습을 드러내 재조명을 받았지만 당시 심사위원들에게 좋은 인상을 남기지는 못했다. 결국 그는 가수로서 재기의 발판을 딛지 못하고 다시 미국으로 돌아가 최근까지 물류회사에서 근무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앞서 죠앤과 동시대에 하늘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했던 故 로티플 스카이의 사망 소식도 재조명되고 있다. 로티플 스카이는 지난 2012년부터 뇌종양 판정을 받고 투병 생활을 이어가다 안타깝게 지난해 10월 사망했다.

죠앤 사망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죠앤 사망,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죠앤 사망, 너무나 슬프네요", "죠앤 사망, 충격이예요", "죠앤 사망, 꽃다운 나이에 넘 안타깝다", "죠앤 사망, 친오빠 이승연 어떻게~", "죠앤 사망, 얼마나 아팠을까", "죠앤 사망, 왜 이리도 빨리 데려가신걸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