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겨울철 필수 아이템 `오일`, 뷰티고수의 활용 비법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2-08 14:38   수정 2015-03-06 10:18

겨울철 필수 아이템 `오일`, 뷰티고수의 활용 비법은?



건조한 겨울철 보습을 위해 오일을 찾는 이들이 많다. 오일은 고보습이 필요한 메마른 피부의 유수분 밸런스를 맞추는데 도움이 된다. 뿐만 아니라 피부에 영양을 공급해 탄력을 생기게 하거나 튼살 케어에도 효과적이라 건조할 때 사용하면 좋다.

피부의 수분을 지속시키는 효과가 뛰어난 오일은 하나만 발라도 되지만 수분크림이나 샴푸와 믹스해서 사용하면 효과를 배가시킬 수 있다. 이에 겨울철 건조함을 물리칠 수 있는 오일의 활용법을 알아봤다.

제일 기본적인 오일 사용법은 샤워 후 물기가 있는 상태에서 전신에 발라주는 것이다. 혹은 목욕 시 욕조에 1~2캡(뚜껑)을 넣어주면 수분막을 형성해 부드러운 보디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얼굴이 유독 건조할 때는 세안할 때 오일을 활용해도 좋다. 미온수에 오일 한 두 방울을 넣고 세안을 하면 수분증발을 막아줘서 자연스러운 윤광 피부를 가질 수 있다. 또는 에센스나 크림에 섞는 것도 괜찮다. 에센스나 크림에 오일 1~2방울을 혼합해 사용하면 보습력을 높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임신 때문에 튼살이 생긴 경우, 튼살 크림과 섞어 사용하면 효과를 배가시킬 수 있다.

황후연 코스메틱의 시크릿 5 멀티오일은 피부에 오일막을 형성해 수분 증발을 막으면서 촉촉함을 오랫동안 유지시켜주는 100% 천연 보습 멀티 오일이다. 비타민A와 E가 안티에이징에 효과적이다. 올리브오일과 호호바 오일, 포도씨 오일, 해바라기씨 오일, 아르간 오일이 피부에 보습과 영양을 공급해 건조함을 막는다. 뿐만 아니라 암을 유발할 수 있는 파라벤이 함유되어 있지 않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건조하고 푸석거리는 모발이라면 샴푸와 오일을 섞어 사용하면 된다. 화학 계면활성제가 첨가되지 않은 샴푸를 사용해 두피를 깨끗하게 한 후, 마지막으로 헹굴 때 오일을 몇 방울 넣어 사용하면 된다. 또 모발에 정전기가 생기거나 모발이 건조할 때 소량의 오일을 머리카락 끝에 바르는 것도 괜찮다. 올리브오일, 행인오일, 에뮤오일 등 천연 오일로 레이어드할 수 있는 그라함스의 내츄럴 베스 오일을 손에 소량을 덜어 살짝만 묻혀도 정전기를 없애는데 효과적이다.

악건성 피부라면 오일과 보습제를 믹스해 얼굴과 몸에 바르면 도움이 된다. 카렌둘라꽃, 마누카꿀, 에뮤오일, 프로폴리스 등 천연 성분으로 이뤄진 칼렌둘리스 플러스 크림에 오일 두어 방울을 넣고, 얼굴에 두툼하게 발라주면 수면팩과 같은 효과를 낼 수 있다. 피부가 건조해서 예민해진 상태라면 파라벤, 미네랄오일 같은 유해화학성분이 함유되지 않은 천연성분 오일과 보습제를 함께 사용하는 것이 좋다.(사진=(주)황후연 코스메틱, 그라함스)

한국경제TV 블루뉴스 김지은 기자
kelly@blue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