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스타4’ 박진영, 박차고 기립박수 "4년만에 처음" 주인공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01 11:57  

‘K팝 스타4’ 박진영, 박차고 기립박수 "4년만에 처음" 주인공은?

‘K팝 스타4’ 박진영, 박차고 기립박수 "4년만에 처음" 주인공은?

‘K팝 스타4’ 박진영이 누군가의 노래를 듣고 자리에서 일어나 환호하는 예고편이 공개됐다.


1일 방송되는 SBS ‘서바이벌 오디션 K팝 스타 시즌4(이하 K팝 스타4)’는 ‘TOP8 결정전’을 통해 ‘꿈의 생방송 무대’에 진출하는 8팀을 결정짓는다.

무엇보다 막강실력파인 정승환-박윤하-릴리M-케이티김-그레이스신이 속해있는 ‘죽음의 조’가 경연을 치를 예정이어서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후끈 달아오른 상황.

이와 관련 지난 26일 SBS 공식 홈페이지와 포털사이트 네이버 TV캐스트에 올라온 ‘K팝 스타4’ 15회 예고 영상에는 한 눈에도 확 달라진 TOP10 진출자들의 외모과 흥겨운 무대가 순간 포착돼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특히 박진영이 “4년 만에 처음이에요”라며 박차고 일어나 기립박수를 치고, 현장에 있던 100인의 시청자 심사위원들도 환호하며 일어서는 장면이 공개돼 과연 그 박수의 주인공은 누구인지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더욱이 박진영은 “심사불가에요”, 양현석은 “세 명의 심사위원의 만장일치로, 오늘의 1등은”이라고 말하고 있어 ‘죽음의 조’에서 만장일치를 이끌어낸 ‘불사조 우승자’에 대한 시선이 쏠리고 있는 것.

뿐만 아니라 정승환이 김광석의 ‘그날들’을 열창하는 모습과 박윤하가 유리처럼 투명한 고음을 뽑아내는 장면, 케이티김이 대담하고 과감한 몸짓으로 심사위원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하는 장면 등이 공개돼 화려한 퍼포먼스에 대한 기대 또한 높아진 상황.

반면에 참가자들이 우는 모습과 당혹스러운 표정들이 담기기도 해 생방송 무대 직전 마지막 관문에서 누가 탈락하게 되는 지도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박윤하는 담담한 표정으로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고, 릴리M은 고개도 들지 못 한 채 통곡하고 있는 터. 그 눈물의 의미가 무엇일 지 경합의 결과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은 “놓치면 후회할 만큼 역대 시즌 최고의 명승부였다”며 “현장에 있던 100인의 시청자 심사위원들도 감동에 겨워 한동안 기립박수가 끊기지 않을 정도였다. 그 열기와 전율을 안방극장에서 느껴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정승환-박윤하-릴리M-케이티김-그레이스신 등 유망주들이 펼치는 TOP8 결정전 ‘죽음의 조’ 경합과 그 결과는 1일 오후 4시50분 ‘K팝 스타4’ 15회에서 방송된다.

‘K팝 스타4’ 박진영 ‘K팝 스타4’ 박진영 ‘K팝 스타4’ 박진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