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성대 김현규 교관, 목소리 못지않은 훈훈한 외모 `화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02 14:43  

꿀성대 김현규 교관, 목소리 못지않은 훈훈한 외모 `화제`

꿀성대 김현규 교관, 목소리 못지않은 훈훈한 외모 `화제`

`진짜 사나이` 꿀성대 교관 김현규 하사를 향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1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사나이 여군특집2`에서는 꿀성대 교관의 통제에 따라 고산유격장의 끝판왕이라고 할 수 있는 외줄다리 훈련에 돌입했다.

이날 천길 낭떠러지를 건너기 위해 산을 탄 후보생들은 높은 곳에서 밧줄만으로 도하해야하는 상황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걸그룹 에프엑스의 엠버는 본인 차례가 되자 꿀성대 교관에게 "질문이 있습니다. 다른 후보생에게 장갑을 빌려줬는데, 다른 장갑을 빌릴 수 있습니까"라고 물었다. 한국어가 서툰 엠버의 말을 가만히 듣고 있던 꿀성대 교관은 "교관이 통제하겠다"고 다정하게 말해 엠버를 설레게 했다.

이 과정에서 꿀성대 교관은 갑자기 내리는 폭설로 처음으로 여군 멤버들 앞에서 선글라스를 벗었고, 이를 본 엠버는 교관의 외모에 한동안 눈을 떼지 못했다.

엠버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선글라스를 벗었는데 교관의 눈이 정말 예뻤다. 개인적으로 강한 남자이지만 웃으면 귀여운 사람을 좋아한다"며 꿀성대 교관에 대한 호감을 드러냈다.

특히 엠버는 꿀성대 교관의 외모에 대해 "눈이랑 웃음까지 조립하면 완벽했던 것 같다"며 "아 창피하다. 운명이라면 다시 만날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 직후 꿀성대 교관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고,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꿀성대 교관의 선글라스를 벗은 일상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꿀성대 교관은 뚜렷한 이목구비에 훈훈한 외모를 자랑하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앞서 꿀성대 교관 김현규 하사는 지난 `진짜사나이 여군특집1`에서도 멤버들의 마음을 훔치며 화제가 된 바 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꿀성대 김현규, 잘 생겼다" "꿀성대 김현규, 목소리만큼 외모도 훈훈하구나" "꿀성대 김현규, 목소리 너무 좋아"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온라인 커뮤니티)

한국경제TV 성지혜 기자
jhjj@blue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