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격 행동장애, `총기난사+묻지마살인` 가능성↑ 주변 사람 역할 중요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02 17:59  

인격 행동장애, `총기난사+묻지마살인` 가능성↑ 주변 사람 역할 중요

인격 행동장애, `총기난사+묻지마살인` 가능성↑ 주변 사람 역할 중요

묻지마 살인의 원인이 될 수도 있는 `인격행동 장애`로 병원을 찾은 환자 3명중 2명은 10~30대의 젊은 층인 것으로 조사됐다.



(어린이집 폭행 사진=방송화면캡처/ 해당기사와 무관)

2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지난해 인격 및 행동장애 진료인원은 1만3000명이며 이 중 10~30대가 64%를 차지했다.

20대가 28.0%로 가장 많았고 30대 18.4%, 10대 17.3% 순이었다. 특히 20대 남성 진료인원은 최근 5년 동안 계속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전체의 20%에 달했다. 성별로 비교해보면 남성이 여성에 비해 2배 이상 많았다.

질환별로는 `인격 장애`와 `습관 및 충동 장애`의 비중이 각각 42.8%, 42%로 집계됐다. 습관 및 충동 장애의 경우 5년 전에 비해 700명이 증가했으며 증가한 인원의 대부분은 남성이었다.

인격장애는 지나친 의심과 욱하는 공격성이 나타나는 게 특징이며, 행동장애는 명백한 동기가 없는 반복적인 행동을 보이는 게 특징으로 병적인 도박이나 방화, 도벽 등이 나타난다.

인격장애와 행동장애는 정신질환의 일종으로 환자 스스로 잘 인식하지 못하거나 타인과의 관계가 나빠져 사회생활이 어렵고 주변사람들을 힘들게 한다. 젊은층의 인격·행동장애는 넓게는 총기난사, 묻지마 살인 같은 반사회적 행동으로 이어질 수 있다. 학교에서부터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적극적인 예방 활동이 필요하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몸이 아파 스스로 병원을 찾는 다른 병과는 달리, 인격과 행동장애 환자는 스스로 진료를 결심하기 어렵다며 주변의 적극적인 치료 권유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인격 행동장애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인격 행동장애, 무섭다", "인격 행동장애, 우리나라도 정신과 가는 걸 자연스럽게 생각해야한다", "인격 행동장애, 정말 무섭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