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페이` 가세‥애플·구글과 핀테크 진검승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03 16:37  

`삼성페이` 가세‥애플·구글과 핀테크 진검승부

<앵커>
삼성전자가 모바일결제 시스템인 ‘삼성페이’를 앞세워 핀테크 시장 진출을 선언했습니다.
이르면 올 여름 한국과 미국에서 삼성페이를 본격적으로 시작하는데요.
스마트폰에 이어 모바일 결제시장에서도 애플, 구글과 핀테크 진검승부를 펼칠 전망입니다.
신선미 기자입니다.

<기자>
“모바일 결제 시장에서 삼성이 구글과 애플에 한 발 앞섰다."

월스트리트저널이 모바일 결제시스템 ‘삼성페이’에 대해 내놓은 평가입니다.

삼성페이는 근거리무선통신(NFC)과 기존 마그네틱 단말기의 보안전송(MST), 바코드까지 두루 지원합니다.

국내외 대다수 국가에서 주요 지급 수단으로 사용하는 마그네틱 지불기기를 이용할 수 있어 대부분의 매장에서 모바일 결제가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입니다.

후발 주자지만 전세를 역전시킬 수 있을 것이란 전망이 나오는 배경입니다.

삼성페이는 또 결제시 카드번호 대신 임시번호인 토큰 정보를 사용합니다.

여기에 지문 인식과 삼성 모바일 보안 플랫폼 녹스를 더해 안전성을 강화했습니다.

애플은 지난 해 10월 지문인식과 NFC 방식의 ‘애플페이’를 개시했습니다.

NFC 전용 결제 단말기에 아이폰을 갖다 대고 지문을 인식하면 결제가 완료됩니다.

간편하지만 상점이 별도의 결제 단말기를 마련해야 해 확산속도가 빠르지 않다는 게 단점입니다.

구글은 전자지갑 서비스 구글월렛 외에도 지급결제 기능을 갖춘 안드로이드 페이를 5월에 공개할 예정입니다.

안드로이드 페이는 미국 3대 이동통신회사가 설립한 `소프트카드`의 기술이 적용된 만큼, 이들의 지원에 힘입어 막강한 결제시스템으로 떠오를 전망입니다.

삼성페이와 애플페이 그리고 5월에 공개될 안드로이드페이 등 3인방이 향후 모바일 결제시스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됩니다.

한국경제 TV 신선미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