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숨기지 못한 손주 사랑…이준에게 들켜 `폭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11 11:17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숨기지 못한 손주 사랑…이준에게 들켜 `폭소`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숨기지 못한 손주 사랑…이준에게 들켜 `폭소`


`풍문으로 들었소` 한정호(유준상)가 손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0일 방송된 SBS `풍문으로 들었소`(극본 정성주, 연출 안판석) 6회에서는 미성년자 며느리를 맞아 사태 수습에 나선 한정호와 최연희(유호정)의 고군분투가 그려졌다.

이날 한정호는 늦은밤 최연희가 잠든 것을 확인하고 침실을 나섰다. 이는 손주를 보기 위해서였다. 한정호는 발걸음 소리도 낮춰가며 몰래 아기 방에 들어갔고, 그 과정을 아기를 보기 위해 나온 한인상(이준)이 지켜봤다.

한정호는 신기하다는 듯 아기를 바라본 후 조심스럽게 안아 올렸다. 우스꽝스러운 표정을 지어보이는 등 아기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듯 했으나, 곧 한인상이 자신을 바라보고 있음을 인식했다. 이에 한정호는 "규칙을 정했으면 지켜야지"라고 멋쩍은 소리를 하자, 한인상은 차가운 목소리로 "아기 그렇게 들면 안된다"고 말했다.

`풍문으로 들었소`는 제왕적 권력을 누리며 부와 혈통의 세습을 꿈꾸는 대한민국 상류층의 속물의식을 꼬집는 블랙 코미디 드라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연기 잘한다"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이준한테 들킬 때 웃겼다"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2% 부족한 상류층으로 보인다"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앞으로의 모습이 더 기대된다"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다음회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까?"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SBS `풍문으로 들었소` 화면 캡처)

한국경제TV 박혜정 기자
hjpp@blue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