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반반’ 남보라, 러블리 포니테일 화제…싱그러운 매력 발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13 08:29  

‘내반반’ 남보라, 러블리 포니테일 화제…싱그러운 매력 발산



SBS 주말극 ‘내 마음 반짝반짝’ 남보라의 ‘러블리 포니테일’ 스타일이 화제다.

싱그러운 봄에 걸맞은 사랑스러운 포니테일 헤어스타일로 극에 활력을 불어 넣는 것은 물론, 올 봄 유행을 예감케 하고 있는 것.

남보라는 ‘내 마음 반짝반짝’에서 치킨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주인공 이순정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특히 어떠한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는 오뚝이 같은 열정과 가족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지닌 캐릭터를 사랑스럽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받은 바 있다.

더불어 남보라는 최근 13회 이후 확 달라진 스타일링을 과시하고 있어 눈길을 모은다. 극 초반 이순정의 트레이드마크였던 일자 앞머리 대신 시원시원한 이마가 시선을 사로잡는 ‘러블리 포니테일’ 스타일로 변신을 꾀한 것. 이에 마냥 귀엽기만 했던 고등학생 티를 벗고, 당차고 씩씩한 치킨집 사장 이순정으로 완벽히 탈바꿈한 것은 물론, 극 전개에 있어 캐릭터를 더욱 생동감 넘치게 만들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 관계자는 “극 속에서 그려지지 않은 3년 동안, 순정이가 겪은 심경의 변화와 환경의 변화를 어떻게 자연스럽게 표현할 수 있을까 고민한 끝에 헤어스타일에 변화를 주게 되었다. 보라씨의 이미지와도 잘 어울리는데다가, 특별히 시청자분들도 순정이의 달라진 모습을 좋아해주시고 계셔서 만족감을 느낀다. 올 봄 많은 여성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스타일이 되지 않을까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SBS ‘내 마음 반짝반짝’은 지난 8일 방송된 16회에서 순진(장신영 분)이 진삼(이덕화 분)을 죽인 범인이 운탁(배수빈 분)이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는 장면이 전파를 타며 다음에 이어질 극 전개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이필모, 오창석과 각각 ‘티격태격-알콩달콩’ 러브라인을 형성하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남보라가 출연중인 SBS 주말드라마 ‘내 마음 반짝반짝’은 매주 주말 저녁 9시 55분에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