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프리티랩스타 지민 분노 "제시, 나한테 왜이래 너무 심해"… 타이미 영구탈락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13 10:28   수정 2015-03-13 11:36

언프리티랩스타 지민 분노 "제시, 나한테 왜이래 너무 심해"… 타이미 영구탈락

언프리티랩스타 지민 분노 "제시, 나한테 왜이래 너무 심해"… 타이미 영구탈락



`언프리티랩스타`에 출연한 지민과 키썸이 제시와 팽팽한 신경전을 벌였다.




(제시 지민 사진=제시sns/ 쎄씨)



12일 방송된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언프리티랩스타’에서는 2명이 한 팀이 되어 랩배틀을 펼쳤다. 지민·키썸, 치타·졸리브이, 제시·육지담, 타이미·제이스가 팀을 이뤄 배틀을 시작했다.


특히 이날 지민이 치타에게 손가락 욕설 등 강력한 제시처를 선보여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배틀 도중 지민이 치타에게 "난 여기서 무슨 짓을 해도 욕 먹어 그러니까 넌 이 타이밍에 먹어"라며 손가락 욕설을 한것.


이날 1위는 제시와 육지담, 2위는 지민과 키썸이 차지했고 최하위 팀은 타이미와 제이스로 영구 탈락했다.


이에 제시는 “이번 결과는 이해 할 수 없다. 타이미 언니가 잘했다. 이렇게 잘했는데 탈락은 말이 안 된다”라며 “지민과 키썸이 탈락했어야 했다”고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이에 지민은 “나한테 왜 그러는지 모르겠다. 오늘은 유독 심했다”라며 불편한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꼴찌로 영구탈락하게된 타이미는 "아쉬운 것도 있지만 동생들에게 배운 것도 많았다. 나를 되돌아 보는 시간이 될 수 있을 것 같다"며 소감을 전했다. 뒤늦게 합류한 제이스는 담담한 모습으로 떠났다.


언프리티랩스타 지민 타이미 제시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언프리티랩스타 지민 타이미 제시, 제시 말이 백 번 맞다", "언프리티랩스타 지민 타이미 제시, 지민이랑 키썸 잘했구만 왜", "언프리티랩스타 지민 키썸 제시, 지민이 치타를 이겨? 말도 안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