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감한 가족` 박명수, 아내 박주미 만나 변했다...`로맨틱+상남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14 11:31   수정 2015-03-14 11:31

`용감한 가족` 박명수, 아내 박주미 만나 변했다...`로맨틱+상남자`

`용감한 가족` 박명수, 아내 박주미 만나 변했다! `로맨틱+상남자`



`용감한 가족`의 삼촌 박명수가 아내 박주미를 맞이하고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13일 방송된 `용감한 가족` 7화에서는 라오스 소금마을에 도착한 가족들의 정착기가 그려진 가운데, 박명수의 놀라운 변화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캄보디아 수상가옥에서만 해도 특유의 투덜거림으로 웃음을 자아내던 박명수가 로맨틱하고도 듬직한 남편으로 거듭났다.



박명수는 적응을 힘겨워 하는 아내를 위해 다정다감한 남편의 면모를 보여주는가 하면 소똥 치우기부터 집 보수공사, 소금가마 불 지피기 등 매사에 최선을 다해 박주미에게 믿음직스러운 남편으로써 합격점을 받았다. 무엇보다 표현에 서툰 듯 하면서도 박주미의 부탁이라면 다 들어주고 박력 넘치는 스킨십까지 시도하는 박명수의 반전 매력은 보는 이들에게도 신선함으로 다가갔다.



특히 못을 사러 나갔다 돌아오지 않는 아내를 걱정하고, 우는 아내를 달래기 위해 안절부절 못하는 박명수의 모습들은 그동안의 방송에서는 보지 못했던 새로운 면모들을 발견할 수 있었던 대목이었다. 이에 시청자들은 ‘박명수의 재발견’이라는 반응으로 열띤 성원을 나타내고 있어 남은 방송을 통해 드러날 가장 박명수의 활약에 더욱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용감한 가족` 박명수, 박명수에게도 이런 면이 있었다니" "`용감한 가족` 박명수, 안 어울려요 박명수 씨" "`용감한 가족` 박명수, 박주미가 반할만 하네" "`용감한 가족` 박명수, 다시 봤다" "`용감한 가족` 박명수, 새로운 매력이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사진=KBS2 `용감한 가족` 화면 캡처)


한국경제TV 류동우 기자
ryus@blue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