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트` 윤계상-이범수, 1인자 제거 위해 `팀플레이 결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8-06 10:07  

`라스트` 윤계상-이범수, 1인자 제거 위해 `팀플레이 결정`



`라스트` 윤계상-이범수, 1인자 제거 위해 `팀플레이 결정`(사진=JTBC)


‘라스트’의 이범수와 윤계상이 팀플레이를 펼친다.



7일 방송될 JTBC 드라마 `라스트`에서는 서울역 내 단연 뜨거운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는 두 남자, 곽흥삼(이범수)과 장태호(윤계상)가 각자의 특점을 살린 플레이를 펼쳐 극의 박진감을 더할 예정이다.



극 중 장태호는 비상한 두뇌를 100% 활용한 환상의 전략으로, 곽흥삼은 모든 자본이 집약되는 서열 1위에 있는 인물인 만큼 막대한 돈으로 정사장(이도경)을 제거하기 위해 의기투합한다. 무엇보다 태호와 다시 한 번 팀플레이에 나서는 흥삼의 결정에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지난 주 태호는 한국을 떠날 수 있는 위조 여권과 충분한 돈을 받는 조건으로 흥삼과 목숨을 건 거래를 했지만 작전에 실패했다.



이에 태호의 어떤 전략적 부분이 흥삼의 마음을 되돌린 것인지, 이번엔 두 사람의 계획이 성공적으로 끝날 수 있을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앞서 방송에서 정사장 패거리와의 싸움 중 칼에 찔린 채로 옥상에서 떨어졌다가 오십장(김지훈)의 도움으로 가까스로 살아난 태호가 정사장의 손에서 벗어날 수 있을지에도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윤계상, 이범수가 출연하는 `라스트` 5회는 7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