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싸이, 단 두곡으로 벌어들인 돈 얼만지 보니…무려 600억원 `대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12-02 01:00   수정 2015-12-03 07:03

싸이, 단 두곡으로 벌어들인 돈 얼만지 보니…무려 600억원 `대박`




가수 싸이가 2년 8개월 만에 신곡 나팔바지와 대디(DADDY) 등이 담긴 7집 앨범 `칠집싸이다`를 발표한 가운데 그가 올린 수익이 600억원이 넘는다는 연구 결과가 눈길을 끈다.

현대경제연구원이 지난 2013년 발표한 `싸이 젠틀맨 매출 추정` 조사에 따르면 `강남스타일` 매출 추정액과 `젠틀맨`이 거둘 수익은 최소 533억원, 최대 656억7천만원에 달했다.

2012년 발표된 `강남스타일`은 7개월간 약 272억7천만원을 벌어들인 것으로 조사됐다.

현대경제연구원은 국내외 음원 매출액 100억6천만원과 기타 수익 172억1천만원을 합산해 이같은 결과를 내놨다.

`강남스타일`이 7개월간 올린 국내 음원 매출액은 다운로드(391만6,414회)와 스트리밍(4,320만9,696회)을 합해 약 5억9천만원으로 추산됐다.

국내외 음원 매출액에는 아이튠즈 수익 추정액 94억7천만원(860만 달러)도 포함됐다.

현대경제연구원은 미국 아이튠즈에서 `강남스타일`이 다운로드된 횟수를 4백만회로 보고 2012년 세계 디지털 음원 시장에서 미국 시장이 차지했던 비중을 역으로 따져 전 세계 아이튠즈 수익액을 계산했다.

미국 아이튠즈 다운로드 단가가 1곡에 1.29달러이며 이 가운데 70%가 저작권자에게 돌아가기 때문에 1곡당 수익액은 약 0.9달러로 따졌다.

유튜브, 광고와 공연 등에서 얻는 기타 수익은 총 172억1천만원으로 도출됐다.

유튜브 수익 47억8천만원, 광고 수익 50억원, 공연 등의 수익 74억2천만원을 합산한 것이다.

유튜브 수익의 경우 싸이 공식 계정에서 `강남스타일` 관련 영상 조회수를 참고해 집계됐다.

현대경제연구원은 유튜브 조회수 1천건당 2달러가 지급된다고 봤다.

광고의 경우 싸이의 출연료를 5억원으로 가정하고 약 50억원의 수익을 거둔 것으로 발표했다.

현대경제연구원은 `강남스타일`의 추정 매출액을 바탕으로 신곡 `젠틀맨`이 벌어들일 수익을 `강남스타일`의 3분의2, 비슷한 수준, 50% 증가로 각각 나눠서 도출했다.

광고 수익은 `강남스타일`과 같다고 봤으며 공연 등 수익은 이보다 1.5배가 될 것으로 가정했다.

연구원은 향후 펼쳐질 적극적인 해외 활동과 인지도 상승에 따른 수익 증가를 이유로 공연 등의 수익을 1.5배 높은 111억3천만원으로 봤다.

`젠틀맨`의 국내외 음원 매출이 `강남스타일`과 비슷할 경우 총 추정 수익액은 309억8천만원이며 50% 증가하면 384억원으로 예상했다.

3분의 2에 그칠 경우 총 260억3천만원의 수익액을 거둘 것으로 봤다.

`강남스타일`의 추정 매출액 272억7천만원에 현대경제연구원이 발표한 `젠틀맨` 매출액을 더할 경우 싸이가 단 두 곡으로 벌어들일 돈은 최소 533억원, 최대 656억7천만원이 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