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우, 1일 자정 타이틀곡 `뭐 어때`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01 08:17  

유승우, 1일 자정 타이틀곡 `뭐 어때` 공개



유승우가 1일 자정 미니앨범 ‘Pit A Pat(핏 어 팻)’을 공개하고 전격 컴백한다.

스무살 유승우의 새 앨범 ‘Pit a Pat’은 10대의 풋풋함을 지나 청년의 싱그러움까지 고루 담은 결과물이다. 이 앨범은 익숙하면서도 진부하지 않은 전개로 청춘의 단편을 눈앞에 펼쳐놓는다. 설익은 사랑의 싸이클을 순차적으로 들려주는 유승우식의 화법이다.

그중 타이틀곡 ‘뭐 어때(feat. 크루셜스타)’는 그의 성숙한 감정의 변화를 이별의 시점에서 담아낸 대표곡이다. 지난해 음원차트 1위에 오른 ‘예뻐서’의 작곡가 김도훈이 또 한번 히트곡의 틀을 완성했고, 브라더수가 이별 후 먹먹한 감정을 가사로 옮겼다. `가끔 눈물 나게 함께 웃던 일도, 때론 소리치며 둘이 싸운 일도 잊으면 되는데 별일 아닌 건데..’라며 제법 대범하게 대처할 줄 아는 스무살의 이별 노래. 수줍게 바라만 보던 소년의 한뼘 더 자란 감정이기도 하다.

그간 담백한 포크 스타일을 고수해온 유승우는 보컬 톤에서도 변화를 꾀했다. 직접 작사, 작곡을 맡은 ‘점점 좋아집니다’ ‘스무살’ 2곡에선 능숙한 완급조절로 로맨스를 지배하고, 일상에서 캐치한 노랫말은 유독 편안하게 다가온다. 덕분에 5곡은 아련한 옛 사랑을 생생히 재현하듯 하나의 이야기처럼 연결된다. 여기에 파스텔톤의 재킷 이미지는 순수한 사랑이라는 일관성을 부여한다. 마음을 감추기엔 속이 훤히 보이는 투명한 마음처럼 깨끗한 이미지를 표현했다.

이처럼 송라이팅, 스타일링으로 완성된 유승우의 이미지는 영상을 통해서도 드러난다. 시원한 여름의 청춘을 담은 ‘예뻐서’에 이어 유승우, 보이프렌드 정민, 몬스타엑스 기현이 다시 합을 맞췄으며, 데뷔를 앞둔 한중 합작 걸그룹 우주소녀 멤버 은서가 출연했다. 특히 ‘예뻐서’ 프리퀄 버전인 만큼 반전의 재미 또한 선사할 전망이다.

한편 유승우는 2일 압구정동 엠아카데미 엠콘서트홀에서 `작은 음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