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부터 수입 화장품사 가격인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01 09:37  

새해부터 수입 화장품사 가격인상


▲ 샤넬 코코 마드모아젤(사진 홈페이지 캡처)
샤넬 화장품이 2월 1일자로 일부 제품의 백화점 판매가격을 인상한다.

1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샤넬은 일부 향수와 색조 화장품 가격을 최대 5% 올린다. 향수 중에서는 여성향수 `넘버 파이브`와 `코코 마드모아젤`의 오 드 뚜왈렛이 3%대 인상했고 남성향수 `뿌르 무슈 오 드 뚜왈렛`과 `안테우스 오 드 뚜왈렛`은 5.6% 비싸졌다.

마스카라 제품인 `이니미터블`은 가격이 4.8% 올랐다. 립글로스 `아꾸아뤼미에르 글로스`와 `레브르 쌩띠양뜨` 그리고 파우더 콤팩트 `뿌드르 위니베르셀 꽁빡뜨` 역시 가격 인상 품목에 포함됐다. 반면 국내 면세점에서는 일부 제품 가격을 낮춘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화장품 브랜드숍인 더바디샵은 올초 일부 제품 가격을 최대 10% 인상했다. 인상 품목에는 주력상품 `티트리 라인`과 `화이트머스크 라인`도 포함됐다.

이 회사는 지난 2012년, 2014년에도 유사한 수준으로 가격 인상을 단행한 바 있다. 원료 및 원부자재 가격의 원가 인상이 가격인상의 원인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