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1조 클럽` 가입··작년 매출 1조729억원,86% ↑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02 15:56  

넷마블 `1조 클럽` 가입··작년 매출 1조729억원,86% ↑

넷마블게임즈가 연매출 1조원을 돌파, 넥슨에 이어 국내 게임업계에서 두 번째로 `1조 클럽`에 가입했다.

넷마블은 연결실적 기준으로 지난해 1조729억원의 매출과 2,253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고 2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보다 86%, 영업이익은 118% 늘어난 수치다.

작년 4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3,438억원과 656억원을 기록, 분기 기준으로 최대 실적을 올렸다.

넷마블은 실적 호조의 주요 요인으로 `모두의마블`과 `세븐나이츠`를 비롯한 장수 인기게임의 지속적인 인기와 `레이븐`, `이데아`, `백발백중` 등 신작들의 흥행을 꼽았다.

특히 글로벌 매출 성장세가 괄목할 대목으로 `모두의마블`은 글로벌 2억 다운로드 및 5천억 누적 매출을 돌파했고 `마블 퓨처파이트`는 출시 6개월 만에 3천만 다운로드를 넘어섰다.

`세븐나이츠`는 작년 10월 해외 시장 진출 후 태국, 인도네시아 등 13개국에서 매출 상위 10위 안에 드는 성과를 냈다.

해외 매출 비중은 2014년 17%에서 작년에 28%로 11%p 증가했는데 특히 4분기에는 약 40%로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넷마블은 올해 액션RPG(역할수행게임) `KON(Knights of Night)`을 비롯해 `리니지2` IP(지적재산권)을 활용한 `프로젝트S`, 디즈니 IP를 활용한 `모두의마블 디즈니(가칭)`등의 신작을 출시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